오픈 이슈 갤러리
전체보기 

[이슈] "한국, 반도체 소재 '탈일본' 쉽지 않다"

아이콘 핑거스냅 | 댓글: 7 개 | 조회: 6999 | 추천: 7 |


윤종용 전 삼성전자 부회장은 "연구개발과 제품화 사이에는 '죽음의 계곡'이라고 불리는 높은 장벽이 있다. 
그걸 넘기는 어렵다"고 말했다. "생산기술 프로세스에서 일본 기업이 앞서 있어 
단기간에 성과를 올리려 해도 잘 될지 알 수 없다"고 덧붙였다.

아직도 정신 못차림

Lv70 핑거스냅

메뉴 인장보기 EXP 44%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오픈 이슈 갤러리
전체보기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