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픈 이슈 갤러리
전체보기 

[이슈] 18년 만에야 인정받은 진실

아이콘 입사 | 댓글: 10 개 | 조회: 11818 | 추천: 9 |









어제 익산 장점 마을에 대한 역학조사 발표가 있었음.









장점 마을은 엄청난 암 발생률로 인하여

암 마을로까지 불리는 곳임









이 비극이 시작된 건 2001년 한 비료 공장이 마을 인근에 들어오고부터 임

이 이후 주민 99명 중 22명이 암에 걸려 투병생활을 해야 했으며

그중 14명이 암으로 사망함.

이는 전북 평균에 비해서 모든 암에서 2배 이상 높은 발병률이었으며

 

특히

피부 암에선 21배 이상, 담낭 담도 암에선 16배라는 미친 거 같은 발병률을 기록했음







비료 공장이 들어서고 나서부터 갑작스럽게 늘어난 암이 늘어났으니

누가 봐도 해당 비료 공장이 의심스러웠지만

지금껏 비료 공장 때문에 암이 발병했다고 인정받지 못하였었음.









그러던 중 2017년 역학조사를 해달라는 청원이 올라가게 되고

정부에서 이 청원을 수락하면서 2년에 걸친 조사가 이루어짐.



















해당 비료 공장은 연초박이라는 담배 찌꺼기를 비료로 만들어왔음

원래 해당 공장은 이 연초박을 퇴비로 만들어야 하지만

불법적으로 고온의 열처리를 통해 유기질 비료로 만들어 왔던 거

이 때문에 마을 전체가 발암 물질로 오염되었고

땅도 오염되고 사람도 병들어 갔던 거 









그렇게 억울하게 죽어가고서야 

18년 만에 누구 때문에 왜 죽었는지 인정받을 수 있게 된 거.

 

이제 남은 건 책임질 사람이 책임을 지는 거뿐임.









....이런 ㅅㅂ?.....






이니부자

Lv86 입사

메뉴 인장보기 EXP 82%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오픈 이슈 갤러리
전체보기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