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픈이슈갤러리
전체보기 

[이슈] "호텔 거지라니, 이만한 곳 절대 못 구해"..'호텔 주택' 실험

아이콘 셸링 | 댓글: 14 개 | 조회: 4783 |


https://news.v.daum.net/v/20210227100308220

전월세 주택 수요 상당 부분 1인 가구 급증에서 비롯
호텔 활용 임대주택, 위기에 놓인 호텔업계 살릴 수도


"호텔 거지요? 솔직히 실상을 모르는 사람들이 말하는 거고 저는 만족하면서 살고 있어서 신경 안 써요. 임대료는 싸고 방은 넓은 편인데다 애플리케이션(앱)으로 공용 공간을 예약해 면접 준비도 할 수 있는걸요."

정부가 호텔을 매입해 공유임대주택으로 내놓은 '안암생활' 입주민 유모씨(25)의 말이다. 보증금 100만원에 매월 30만원의 임대료를 내고 있다는 유씨는 근처에서 이 정도 가격에 절대 이만한 방을 구하지 못한다고 흐뭇해했다.




처음 안암생활과 같이 호텔을 개조한 공유임대주택을 공급하는 계획이 발표되자 큰 논란이 일었다. 해당 주택을 '닭장집'에 비유하거나 임차인을 '호텔 거지'라고 부르는 등 야권 정치인들 입에서 좋지 않은 말들이 오갔다.

안암생활이 외부에 공개되고 나서는 방에 세탁기와 주방이 없다며 부정적인 반응도 이어졌다.

지난 23일 만난 안암생활에 실제 사는 입주민들은 하나같이 주방, 세탁기 등이 방 안에 없지만, 공용공간이 잘 갖춰져 불편함을 크게 못 느끼고 있으며 낮은 임대료와 질 높은 주거공간에 만족하고 있다고 입을 모았다. 정작 이곳에 사는 입주민들은 긍정적인 반응을 보이고 있는 것이다.

전문가들은 호텔을 매입해 리모델링하는 방식을 넘어 호텔 그 자체를 임대주택처럼 활용해나간다면, 전월세 안정화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주장했다. '호텔'이 부동산 정책으로 적극 활용될 수 있는 가능성을 말해준 셈이다.







나중에 어떻게 되려나

Lv62 셸링

메뉴 인장보기 EXP 54%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오픈이슈갤러리
전체보기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