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픈이슈갤러리
연예 제외 

[지식] 3월 4일 목요일 HeadlineNews

아이콘 달섭지롱 | 댓글: 4 개 | 조회: 1382 | 추천: 2 |


❒3월 4일 목요일 HeadlineNews❒
‾‾‾‾‾
■오늘 400명 안팎
백신 접종 본격화속 긴장감 완화 우려
■백신접종후 사망에 '안전성' 논란…
"과도한 불안감 막아야"
■직장, 식당, 군부대 등 산발감염…
코로나19 감염 불씨 '여전'
■코로나19 국내 현황
확진 90,816 (+444)
격리해제 81,700(+362)사망 1,612(+6)
■LH 직원 투기 의혹 규명 속도전
투명하게 드러날까

■'투기 의혹' 조사 3기 신도시 전부로 확대…
공직자 가족도 대상
■'땅투기 의혹' 정부합동조사단 오늘 출범…
전수조사 착수
■정총리
"윤석열 거취, 대통령에 건의 고민"
■윤석열 '부패완판' 발언에…
"할말했다"vs"정치 메시지"
■'정계진출' 묻자 확답 피한 윤석열…
대구고검 앞 지지자 몰려

■'성전환 강제전역'
변희수 전 하사 숙제 남기고 떠나다
■'성전환 후 강제전역'
변희수 전 하사 자택서 숨진 채 발견
■군, 변희수 전 하사 사망 소식에
'침묵 속 애도'
■백악관 "한·일은
한반도 위협 다루는데 핵심 요소"
■이용수 할머니, 정의용에
"대통령 만나게 해달라"…'ICJ행' 강조

■램지어 논문 게재 예정 학술지,
3월호 이번달에 출간 안하기로
■뛰는 농수산물 가격에
음식점 식재료 3분의 1은 수입산
■"정인이 양모,
사이코패스 성향…공감능력 결여"
■"정인이 사망 당일
'쿵'소리 여러 번 들려"
■"정인이 양모,
차에 아이 혼자 두기도" 이웃주민 증언

■블링컨 "북·러·이란 도전과제지만
중국이 최대 지정학적 시험"
■유엔 미얀마특사 "38명 사망…
가장 많은 피를 흘린 날"
■'멍든 8살 사망' 계부
"거짓말해 체벌"…친모는 혐의 부인
■이재용, '프로포폴 불법투약 의혹'
檢수사심의위 신청
■이낙연, 이번엔 인천행…
보궐선거 지원단 출정식

■"악마는 디테일에"…
김종인·안철수 단일화룰 대치
■아침 포근하고 남부 중심 봄비…
수도권 미세먼지
■"평당 10만원 하던게 250만원"
오를 대로 오른 가덕도 땅값
■서비스업 비대면·디지털화한다…
"2025년까지 일자리 30만개"
■"'한명숙 사건'서 배제"
임은정 주장 놓고 논란 확산

■공수처, '이성윤·이규원 사건'
검토 착수…대응 주목
■"여권 대권주자 지지율,
이재명 34% 이낙연 17% 추미애 5%"
■이라크 미군 주둔기지 공격받아…
로켓 10발 이상 떨어져
■한미, 5일 워싱턴서 1년만에
방위비 대면협상…타결 임박
■정진석 추기경, 모진 투병에도
"모든 이가 행복하길"

■검찰, '여성 2명 잔혹 살해'
최신종에 항소심서 사형 구형
■서울 올해 첫 분양아파트
자양하늘채베르 청약률 367대 1
■금융위, 청년·무주택자 대상
LTV 10%p 추가 완화 추진
■백신여권 도입 논의 잰걸음…
또다른 차별과 불평등의 도장되나
■최대호 안양시장 코로나 확진…
밀접접촉자 확인 중

■전기차 급가속하는 글로벌 자동차업계…
"내연기관 미래없다"
■스웨덴서 20대 테러 용의자
도끼 공격에 8명 부상
■'3월4일 트럼프 취임'
계속된 음모론 속 미 의사당 보안 강화
■코로나에 무릎꿇은 뉴욕 최대 중식당…
해고위기 100명 거리시위
■중국·남아공에서 코로나19
위조 백신 판매 일당 적발

■국제형사재판소, 이스라엘의
대팔레스타인 '전쟁범죄' 조사 개시
■미 텍사스주 마스크 의무화 폐지에
보건 전문가들 우려
■′3면 가림막′…캘리포니아 중학교
고육책 대면 수업
■무릎 통증 털어낸 최지만,
첫 시범경기서 1타수 무안타 1볼넷
■'1경기 2번 등판' 김광현,
올해 첫 시범경기 ⅔이닝 4실점 3자책

■박혜수·조병규·지수…
연이은 학폭 의혹에 KBS 비상
■아이콘 "휴식기 동안 무대에 갈증…
신곡은 또다른 시작"
■코스피 39.12p 오른 3082.99
■코스닥 7.63p오른 930.8
■원·달러 환율미국 USD 1달러($)1122.5 원
■원·엔 환율일본 JPY 100엔(¥)1049.51 원
■자료출처☞http://:goo.gl/GU8MEk

■오늘의 영어 한마디

임대 계약서를 주시겠습니까? 
☞Do you have the lease? 

언제 이사 하시겠어요? 
☞When will you be moving in? 

다음 주에 할게요. 
☞I thought I'd move in next week. 

■오늘의 건강상식

갑자기 쓰러지는 미주신경성 실신 대처 및 예방법은?
http://naver.me/56QW2GDP



❒알아두면 좋을 생활 소식.❒
‾‾‾‾‾
✦건강 지킴이 꾸준한 달리기

추웠던 아침과 달리 낮부터는 다시 포근
해진다는 예보인데요. 이후에도 당분간
온화한 날씨가 계속된다고 합니다.

이럴 때 겨울에 하지 못했던 운동을
해보면 어떨까 싶은데요. 특히, 단시간의
꾸준한 달리기는 건강에 좋은 영향을
준다고 하는데요.

오늘은 달리기를 했을 때 몸에 나타나는
변화에 대해 알려드리겠습니다.

먼저 학습능력 향상 효과를 볼 수
있는데요. 운동은 몸의 근력뿐 아니라
뇌 능력을 강화시키는 효과가 있습니다.

달리기를 하면 뇌에서 신선한 회백질의
성장이 자극되는데요. 한 달을 달리면
수천 개의 새로운 뇌 세포가 생성된다고
합니다. 따라서 더 빠르고 쉽게 학습할 수
있는 능력을 가질 수 있다고 합니다.

또 멘탈 강화에 큰 영향을 주는데요.
최근 정신 질환과 심리적 장애가 증가하고
있습니다.

이때 꾸준한 달리기를 하면 정신적인
문제로부터 고통을 받을 가능성이 훨씬
적어진다고 하는데요. 특히 자연에서의
달리기는 정신 건강 상태를 강화시켜
주는 역할을 하고, 집중력도 키워준다고
합니다.

마지막으로 달리기는 우울증약이나 흡연,
또는 과도한 음주 등의 습관이나 중독을
억제하는 데 큰 도움을 줍니다. 달리기를
시작한지 불과 몇 주가 지나면 담배나
술에 대한 욕구가 그다지 크게 느껴지지
않는다는 것을 알게 되는데요.

또 뛰는 습관을 유지하다 보면 저절로
야채나 과일 등의 음식이 먹고 싶어지는
효과까지 나타나게 된다고 합니다.

다만, 격한 달리기는 관절에 무리가 갈 수
있기 때문에 이점 유의하셔야겠습니다.

매일 10km 속도로 5분에서 10분을
달렸을 때 다양한 질환들을 예방할 수
있다고 하는데요. 평소 간단한 달리기로
건강을 지켜보시면 어떨까요?
지금까지[알°좋°소] 였습니다.
자료출처☞http://:goo.gl/GU8MEk






❒오늘의 날씨❒
‾‾‾‾‾
4일은 전국에 구름이 많다가
차차 흐려져 비가 내리겠습니다.

비는 오전에 전북 남부와 전남,
제주에서 시작돼 오후에
남부 지방과 충청, 경기 남부,
강원 남부(동해안 제외)로
확대되겠습니다.

예상 강수량은 제주 20∼60㎜
(제주 남부와 제주 산지 등
많은 곳은 80㎜ 이상),
전남 해안·경상 해안 10∼40㎜,
경기 남부·강원 남부·충청 북부·
경북 북부 5㎜ 미만 예상됩니다.

아침 최저기온은 -3∼7도,
낮 최고기온은 9∼14도로
예상됩니다.

미세먼지 농도는
경기 남부는 '나쁨',
그 밖의 권역은 '좋음'∼'보통'
수준을 보이겠습니다.

다만 서울·인천·경기 북부·충남은
오전에 일시적으로 '나쁨'
수준일 것으로 예상됩니다.

아침까지 내륙지방은 짙은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습니다.

제주 해상은 5일까지
바람이 강하게 불고
물결이 높게 일겠습니다.

동해안은 너울로 높은 물결이
해안도로나 방파제를
넘는 곳이 있겠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앞바다에서 0.5∼2.m,
서해 앞바다에서 0.5∼1m,
남해 앞바다에서 0.5∼1.5m로
일겠습니다.

먼바다의 파고는
동해 1∼2.5m,
서해 0.5∼2m,
남해 0.5∼2.5m로 일겠습니다.

다음은 4일 지역별 날씨 전망.
[오전, 오후](최저∼최고기온)
<오전, 오후 강수 확률>

✦서울:[흐림, 흐림] ( 3∼13) <30, 20>
✦인천:[흐림, 흐림] ( 3∼12) <30, 20>
✦수원:[흐림, 흐림] ( 1∼12) <30, 30>
✦춘천:[구름, 흐림] (-2∼11)<20, 30>
✦강릉:[구름, 흐림] ( 2∼11) <20, 30>
✦청주:[구름,흐리고비](1∼12)<20,70>
✦대전:[구름,흐리고비](1∼11)<20,70>
✦세종:[구름,흐리고비](0∼10)<20,70>
✦전주:[구름,흐리고비](3∼12)<20,80>
✦광주:[한때비,가끔비](4∼11)<60,80>
✦대구:[흐림,흐리고비](2∼13)<30,70>
✦부산:[흐림,흐리고비](6∼14)<30,80>
✦울산:[흐림,흐리고비](4∼13)<30,70>
✦창원:[흐림,흐리고비](4∼12)<30,70>
✦제주:[한때비,가끔비](9∼14)<70,80>
✦자료출처☞http://:goo.gl/GU8MEk

https://youtu.be/R4kJi3CinaY




❒오늘의 운세, 3월 4일 목요일
[음력 1월 21일]일진:신해(辛亥)❒
‾‾‾‾‾
〈쥐띠〉
84년생 변화를 주어야 한다. 
어떤 것이든 너무 익숙해지면
별다른 감흥을 느낄 수가 없는 것이다.
72년생 소소한 이익에 따라가지 말고
크게 보아야 큰 것을 얻게 된다.
60년생 눈코 뜰 새 없이 바쁘지만
일할 맛이 나는 날이다.
48, 36년생 식복이 있어
마침 먹고 싶은 것을 먹게 된다.
운세지수 88%. 금전 85 건강 90 애정 85

〈소띠〉
85년생
적은 금액이라도 계산이 정확하다는
인상을 주어야 신용이 쌓인다.
73년생 자신이 바라고 원하는 때와
술술 잘 풀릴 때는
따로 있다는 것을 확인하게 된다.
61년생 성공적인 결과가 나와서
모두가 기뻐하게 될 것이다.
49, 37년생
자신이 딱 원하는 그림대로 이루어진다.
운세지수 87%. 금전 90 건강 85 애정 90

〈범띠〉
86년생 힘들 것이라는 예상이 되면서도
다른 한 편으로는 기대를 걸고 싶은
마음도 생긴다.
74년생 돈을 잃지 않으려면
하루라도 빨리 결정을 내려야 한다.
62년생 슬쩍 떠보는 말에 넘어가지 마라.
50, 38년생 호기심으로 불구경을 하다가는
괜한 불통이 자신에게 튈 수 있다.
운세지수 46%. 금전 45 건강 40 애정 50

〈토끼띠〉
87년생
항상 감사하는 마음을 가지고 생활하면
행운이 따라줄 것이다.
75년생 좋은 성과를 올리게 된다. 
즐거운 회식 자리도 기대된다.
63년생
자신에게 별로 이득이 되지 않는다고
생각했던 곳에서 이익이 따른다.
51, 39년생 겉으로의 모습과 다른
따뜻한 속내를 느끼게 된다.
운세지수 92%. 금전 95 건강 90 애정 95

〈용띠〉
88년생 더 이상 버티기는 힘들겠다. 
자존심을 내려놓고 백기를 들어야 한다.
76년생 예전하고는 다를 것이라는
기대를 하면 실망만 하게 된다.
64년생 품위유지와 체면치레를 위해
과소비를 할 수 있다.
52, 40년생 쓸데없는 소리를 해서
괜한 분란을 만드는 사람이 있겠다. 
운세지수 43%. 금전 40 건강 40 애정 45

〈뱀띠〉
89년생 돈이 들어오면 앞일을 생각해서
저축을 하는 돈을 따로 떼어놓아야 한다.
77년생 이미 떠난 버스이니
다시 잡으려 하지 마라.
65년생
크게 서두를 이유가 없는데도 누가 뒤에서
쫓아오는 것 같이 마음만 급해진다.
53, 41년생 지나친 관심보다
무관심이 더 약이 되어준다.
운세지수 37%. 금전 35 건강 35 애정 40

〈말띠〉
90년생 상상도 하지 못했던 일이 생기니
쉽게 믿어지지가 않을 것이다.
78년생
어떻게 하는 것이 서로에게 이익인지
염두에 두고 해결책을 내놓아야 한다.
66년생 물귀신같이 잡고 늘어지는
사람을 조심해야겠다.
54, 42년생 문제의 핵심을 제대로 보고
정확하게 파악해야 한다.
운세지수 58%. 금전 60 건강 55 애정 60

〈양띠〉
91년생 만나면 만날수록
배우는 것이 많은 사람이어서
자꾸 만나고 싶다는 생각이 들겠다.
79, 67년생
적자에서 흑자로 전환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올 것이다.
55년생 해답을 멀리서 찾으려고 하지 말고
가까이에서 찾아라.
43년생 좋은 인맥을 가진
사람 덕에 큰 도움을 받게 된다.
운세지수 94%. 금전 90 건강 95 애정 95

〈원숭이띠〉
92년생 자신의 입장을 확실하게
전달해야 문제가 생기지 않는다.
80, 68년생
제어하기 힘든 감정의 소용돌이에
휘말리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56년생 인정에 약해져서 끌려가면
결국 손해를 볼 수 있다.
44년생 위기를 잘 넘길 것이다. 
하지만 어느 정도 후유증은 감수해야 한다.
운세지수 42%. 금전 45 건강 45 애정 40

〈닭띠〉
93년생 내가 아니라 상대를 위해서 어떻게
하는 것이 최선인지 생각해보아야 한다.
81, 69년생 무작정 기다리지 말고
직접 나서야 해결책이 생길 것이다.
57년생
횡재수가 있으니 들어오는 것이 있겠다.
45, 33년생
가까이에 따뜻한 마음을 가지고 있는
사람이 있다는 것이 위안이 된다.
운세지수 68%. 금전 70 건강 65 애정 70

〈개띠〉
94, 82년생 별다른 일없이 순조롭게
진행되어가니 속도를 낼 수도 있겠다.
70년생 결과보다는 과정에 충실해야 한다. 
결국 원하는 이득을 취할 수 있을 것이다.
58년생 손발이 척척 맞으니
생각보다는 빨리 끝나게 된다.
46, 34년생 평소에 쌓아온 주변사람과의
신뢰가 큰 도움을 줄 것이다.
운세지수 73%. 금전 75 건강 70 애정 70

〈돼지띠〉
95, 83년생 갑자기 억울하다는 생각에
이런저런 감정이 치솟는다.
71년생 투기성인 일은
어떤 유혹이 있더라도 하지 말아야 한다.
59년생
서로가 이번만은 양보할 수 없다는 입장을
고수하고 있으니 타협하기 쉽지 않겠다.
47, 35년생
왠지 모르게 아무 말도 하고 싶지 않아진다.
운세지수 52%. 금전 50 건강 50 애정 60
출처:지윤철학원
자료출처☞http://:goo.gl/GU8MEk


초 인벤인

Lv89 달섭지롱

이게 지구냐!

메뉴 인장보기 EXP 41%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오픈이슈갤러리
연예 제외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