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픈이슈갤러리
전체보기 

[이슈] 마클과 절연한 부친, 영국왕실 비호…"인종차별적이지 않아"

Laplidemon | 조회: 1423 |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메건의 아버지 토머스 마클은 9일(현지시간) 영국 ITV 인터뷰에서 "나는 영국 왕실을 매우 존경하고 왕가가 인종차별적이라고 전혀 생각하지 않는다"라고 말했다. 이어 "미국 캘리포니아와 로스앤젤레스는 인종차별적이지만 영국인들은 그렇지 않은 것 같다"라고 말했다. 앞서 마클은 지난 7일 방영된 오프라 윈프리와의 인터뷰에서 왕실에서 생활할 당시 자살 충동이 있었다고 폭로했고, 인종차별을 당했다는 취지의 발언을 했다. 특히 왕실이 '피부색'을 우려해 자신의 아들 아치를 왕족으로 받아들이길 원치 않았다는 의혹을 제기했다. 이와 관련해 그의 아버지는 "아이의 피부색에 관해선, 그저 누군가의 멍청한 질문이었길 바란다"라면서 "인종 차별적이라기보다는 멍청한 질문이었을 수 있다"라고 추측했다. 그는 다만 문제의 발언에 관한 조사는 이뤄져야 한다고 덧붙였다.

























마클 부녀는 절연할 정도로 관계가 안 좋은 것으로 알려졌다. 미국인인 토머스 마클은 파파라치의 돈을 받고 딸의 결혼 준비 사진을 찍어 논란을 부르는가 하면, 결혼식 참석에도 불참했다. 이후 딸과 연락이 끊긴 그는 잇따라 언론 인터뷰를 통해 딸 부부를 비난해왔다. 지난해 1월에는 한 방송 인터뷰에서 딸 부부가 "영국 왕실을 싸구려로 만들고 있다"며 힐난하기도 했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hm&sid1=104&oid=001&aid=0012249634

Lv77 Laplidemon

메뉴 인장보기 EXP 58%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오픈이슈갤러리
전체보기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