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라나도 에스파다M, "원작의 정통성 + 최신 트렌드"

게임뉴스 | 박광석 기자 | 댓글: 63개 |



한빛소프트는 금일(6일), 그라나도 에스파다 모바일 버전의 정식 타이틀명을 '그라나도 에스파다M'으로 확정 발표함과 동시에 로고도 함께 공개했다.

그라나도 에스파다M은 PC 온라인 MMORPG '그라나도 에스파다' IP를 모바일 버전으로 계승한 작품이다. 이 게임은 현재 MMORPG 개발 경험이 많은 한빛소프트 및 모회사인 T3엔터에인먼트의 핵심 개발진이 참여해 개발하고 있다.

이번에 공개된 타이틀 로고는 원작의 로고 위에 메탈 재질의 'M' 글자를 매치했으며, 그라나도 에스파다의 정통성을 계승하면서도 최신 트렌드를 반영한 모바일 게임으로 선보이겠다는 의지를 담고 있다.

그라나도 에스파다는 김학규 대표의 IMC게임즈가 개발한 게임으로 1개의 캐릭터를 조작·육성하는 MMORPG와는 달리 국내 최초로 3개의 캐릭터를 동시 조작하는 MCC(Multi-Character Control) 시스템과 17세기 중세 유럽풍의 섬세하고 미려한 그래픽 등으로 2006년 대한민국 게임 대상에서 대상을 수상한 바 있다.

한빛소프트 관계자는 "그라나도 에스파다M은 원작의 정통성과 독특한 게임성을 모바일로 계승 및 최적화 해 게이머들에게 선보일 계획으로, 개발진은 유저들의 기대에 부응하기 위해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며 "앞으로 진척도에 따라 점차 공개될 소식들에 유저들의 많은 관심을 기대한다"고 전했다.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기사 목록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