펄어비스, ‘일자리창출 유공’ 대통령 표창 수상

게임뉴스 | 박광석 기자 | 댓글: 32개 |



펄어비스(대표 정경인)가 23일 정부 세종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19 일자리창출 유공 정부포상 시상식’에서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 고용노동부가 주최하는 ‘일자리창출 유공 정부포상’은 양질의 일자리창출에 크게 기여한 개인 및 단체에게 포상하는 제도다.

펄어비스는 올해 일자리창출 기여에 공로를 인정받아 게임 기업 중 유일하게 단체 부문 최고의 상인 ‘대통령 표창’을 받았다. 2016년부터 매년 50% 이상 고용 인력을 늘렸다. 펄어비스 임직원 수는 2017년 12월 323명에서 2018년 12월 638명으로 증가했다. 2018년에는 300명(약 200% 증가)의 직원을 채용했다.

일자리창출 뿐만 아니라 2014년 검은사막 론칭 이후 검은사막 모바일, 검은사막 콘솔로 플랫폼 다변화하며 글로벌에서 대한민국 게임의 위상을 높인 점도 긍정적인 평가를 받았다.

펄어비스는 임직원들에게 일하기 좋은 근무 환경 만들기 위해 앞장서고 있다. ▲자녀 1명당 매월 50만원 양육비 지급 ▲회사 인근 거주 시 매월 50만원 거주비 지급 ▲주택자금 대출 이자 지원 ▲난임 부부 의료 비용 지원 ▲부모 요양비 지원 등 복지 정책을 업계 최고 수준으로 시행 중이다. 포괄임금제는 게임업계 최초로 2017년에 폐지했다.

장지선 펄어비스 경영지원부실장은 “임직원에게 더 나은 근로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해 왔고 매년 고용 있는 성장을 실현했다”며 “앞으로도 양질의 일자리 창출에 힘써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기사 목록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