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은사막 모바일, 글로벌 서비스 주요 국가 인기 1위 달성

게임뉴스 | 김수진 기자 | 댓글: 41개 |



펄어비스(대표 정경인)의 검은사막 모바일이 북미 및 주요 동남아시아 인기 1위를 달성하며 순조로운 출발을 보이고 있다.

검은사막 모바일은 12월 11일(북미 기준) 영어를 비롯한 7개 언어로 서비스를 150 여개국에 서비스를 시작했다.

사전 예약자 450만명을 돌파한 검은사막 모바일의 평점은 4.5점을 기록 중이며, 첫날 대기열이 발생할 만큼 많은 이용자가 몰렸다. 이에 쾌적한 플레이를 위해 사전 다운로드 단계부터 고성능 서버를 대응하며 안정적인 서비스를 이어가고 있다.

14일 북미 구글 플레이 스토어 무료 인기 게임 1위에 올랐고 현재 구글∙애플 양대 마켓 RPG 부문 인기 1위를 유지하고 있다. 태국은 현재 애플 무료 인기 게임 1위, 11일 싱가로프, 필리핀, 인도네시아 등 주요 아시아 국가에서 양대 마켓 인기 게임 1위를 기록했다. 11일 러시아 구글 인기 게임 1위, 프랑스 구글 2위, 독일 구글 3위로 유럽 지역에서도 상위에 랭크하고 있다.

김경만 펄어비스 CBO(최고사업책임자)는 “북미 유럽이 아직 모바일 MMORPG 장르가 성숙하지 않은 시장임에도 불구하고 검은사막 IP의 인기와 서비스 안정화로 순조로운 출발을 보이고 있다”며 “장기적인 서비스 관점에서 초기 많은 이용자가 유입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검은사막 모바일은 포켓 게이머 모바일 게임 어워드 2020(Pocket Gamer Mobile Games Awards 2020) 수상 후보에도 올랐다. 베스트 게임 엔진(Best Game Engine) 부문, 베스트 오디오 비주얼(Best Audio/Visual Accomplishment) 부문 등 2개 부문이다.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기사 목록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