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강감창 시의원과 함께! '오퍼레이션 클리어 필드' 체험기

포토뉴스 | 유희은 기자 | 댓글: 2개 |



'2017 서울시민과 함께하는 AR·VR 국제 페스티벌'의 마지막 날이 밝았습니다. '2017 서울시민과 함께하는 AR·VR 국제 페스티벌은 모바일 증강현실 게임인 ‘인그레스(Ingress)’ 기반의 오프라인 국제 대회로 AR·VR 등 신기술을 석촌 고분 역사와 명동 재미로, 남산 오퍼레이션 클리어필드 등 서울시 역사 문화 자산을 통해 직·간접적으로 체험할 수 있는 행사입니다.

전날 '인그레스 XM 어노말리'와 '애프터파티'까지 알차게 즐긴 '인그레스' 유저들은 지친 기색 없이 '오퍼레이션 클리어 필드(Operation Clear Field, OCF)'에 참여하기 위해 다음 날(24일) 오전 10시 남산 백범광장에 모였는데요. '오퍼레이션 클리어 필드'란 위치 기반 AR 게임인 Ingress의 행사 중 하나로서 지역의 랜드 마크 및 공원을 탐험하는 간단한 단체활동 행사로 참가자들은 팀을 이루고, 사전에 지급된 목록에 기재된 사물들을 기록하고 점수를 획득하여 순위를 겨루는 행사입니다.

'인그레스' 유저들 사이에 익숙한 얼굴을 볼 수 있었으니, 바로 강감창 시의원께서 행사 시작부터 끝까지 유저들과 함께 하며 자리를 빛내주었습니다. 특히나 '인간 피라미드' 미션을 솔선수범하여 수행하는 모습에서 '인그레스' 정식 요원의 늠름함이 느껴졌습니다. 또한, 이런 즐거운 행사에 인벤팀이 빠질 수 없겠죠? 저도 백범광장에 '인그레스' 유저들과 팀을 꾸려 '오퍼레이션 클리어 필드'를 즐겨보았는데요. 2시간 남짓한 시간 동안 남산 일대를 꼼꼼히 즐길 수 있었습니다. '오퍼레이션 클리어 필드' 행사의 생생한 체험기 현장을 사진으로 만나보시죠.



▲ 남산 백범광장에 들어서면 반겨주는 '오퍼레이션 클리어 필드' 배너



▲ 이른 아침이지만 '인그레스' 유저들로 북적북적하네요.



▲ 낯익은 얼굴! 강감창 시의원도 행사에 참여하기 위해 방문했습니다.



▲ "요원들 모두 이 곳으로 모엿!"



▲ "넵!" 모두 질서있게 줄을 서주셨습니다.



▲ 설레는 표정으로 설명을 듣고 계신 강감창 시의원



▲ 귀여운 세 자매도 '오퍼레이션 클리어 필드'에 참여하러 왔네요.



▲ 아빠: 으악 머리얏!



▲ 나도 으악 머리얏~



▲ 아이들에게 풍선을 불어주셨습니다.



▲ 많은 점수를 획득하기 위해 효과적인 동선을 짜는 중



▲ 이제 시작이 얼마 남지 않았다! 출발하기 전 한 컷



▲ 남산 일대를 탐험하러 떠나볼까~? 좀 이따 봬요. 시의원님!



▲ 각각의 미션을 클리어한 후 '인스타그램'에 사진을 올려주면 됩니다.



▲ '클리어 필드'라는 행사 제목답게 쓰레기는 바로바로 주워주기



▲ 짜잔~ '인간 피라미드' 미션 성공!



▲ 남산을 걸으며 미션을 하나하나 수행하고 있어요.



▲ 시의원님이 왜 거깄어요..? 바로 '인간 피라미드' 미션 수행 중!



▲ 두 시간 탐험 끝에 종착점인 '서울애니메이션센터' 도착했습니다. 헥헥 땀은 나지만 보람이..



▲ 하지만 이 곳에서도 미션은 있다는 거~ 사진 찍고 '인스타그램'에 올려주기!



▲ 모든 팀이 무사히 행사를 마치고 모인 자리.. 과연 1등 팀은!? "바로 자네들일세!"



▲ "와아아~" 2시간 내 가장 많은 미션을 수행한 외국인 팀이 1위를 차지했습니다.



▲ "1위 했어요~"



▲ 무사히 미션을 수행한 강감창 시의원과 나이언틱의 마사시 카와시마, 동해랑 매니저



▲ 즐거운 '오퍼레이션 클리어 필드'가 무사히 마무리 되었습니다. '인그레스' 유저들 다음에 또 만나요~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기사 목록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