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재] 공중 덱의 활약! 클래시 로얄 아시아 크라운 컵 16강 D조 경기 결과

게임뉴스 | 이동연 |


6월 18일 일요일. 서울 상암동에서 아시아 6개국의 클래시 로얄 국가대표들이 한자리에 모여 최강자를 가리는 ‘클래시 아시아 크라운 컵’ 16강 경기가 치러졌다. 16강 대회는 17,18, 24, 25일 네 차례에 걸쳐 열릴 예정이며, 국내 선수로는 박종훈(비버), 박환희(바카니), 박찬겸(경찰에신고해서추적중이다), 이준재(Youtube JuneCR) 등 4명의 선수가 선발됐다.

그룹스테이지 경기는 4개 조 조별 풀리그, 3전 2선승제 2라운드 방식으로 치러진다. 조별 리그 결과에 따라 각 조 1, 2위 총 8명의 선수가 오는 7월 중국 상해에서 열리는 '클래시 아시아 크라운컵 본선' 직행 티켓을 거머쥔다. 17일에는 A조와 B조, 18일에는 C조와 D조의 1라운드 경기가 펼쳐졌다.



▲경기 규칙 소개



D조 참가 선수 : 비버(한국), Detective Hecka(필리핀), 5KongTV墨染无忌(중국), crepe(일본)


■ 비버 vs Detective Hecka (글로벌 밴 : 엘릭서 정제소, 토네이도)

초반 필리핀 선수의 광부, 메가 미니언 조합이 상당한 피해를 주는데 성공했다. 필리핀 선수는 그 이후 골렘을 꺼내들었지만, 한국 선수는 P.E.K.K.A를 꺼내들면서 골렘을 정리했다. 필리핀 선수는 골렘이 막히자 초반 먹혀들었던 광부와 메가 미니언, 베이비 드래곤으로 다시 한번 공격했고, 그것을 한국 선수가 막아내지 못하면서 1세트를 가져갔다.

초반 라바 하운드, 해골 비행선을 꺼내든 필리핀 선수. 초반 마땅히 막을 카드가 없었던 한국 선수는 허무하게 아레나 타워를 내주고 만다. 엘릭서 두 배 타임에서 P.E.K.K.A를 꺼내든 한국 선수는 상대방의 아레나 타워를 파괴하는데 성공했지만, 라바 하운드와 해골 비행선의 공격을 막지 못하면서 결국 2세트도 내주고 만다.





■ 5KongTV墨染无忌 vs crepe (글로벌 밴 : 토네이도, 인페르노 타워)

골렘, 삼총사 덱을 꺼내든 중국 선수와 자이언트, 볼러를 선택한 일본 선수. 초반 골렘으로 중국 선수가 먼저 아레나 타워를 밀었지만, 자이언트와 볼러로 일본 선수가 반격해 큰 피해를 입혔고, 다음 공격에서도 반대쪽 아레나 타워를 밀면서 일본 선수가 승리했다.

2세트에서는 서로 엘릭서 정제소를 꺼내들었지만, 중국 선수는 광부로 상대방의 엘릭서 정제소를 정리하면서 엘릭서 우위를 가져갔다. 그 우위를 바탕으로 상대방을 압박했고, 킹스 타워까지 가져가면서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라바 하운드, 해골 비행선을 꺼내든 일본 선수와 자이언트, 암흑 마녀를 꺼내든 중국 선수. 웃은 것은 중국 선수였다. 자이언트와 암흑 마녀의 압박으로 먼저 아레나 타워를 파괴했고, 그 이후에도 킹스 타워까지 파괴하면서 중국 선수가 승점을 획득하는데 성공했다.





■ 비버 vs 5KongTV墨染无忌 (글로벌 밴 : 무덤, 인페르노 타워)

호그 라이더 순환 덱을 선택한 한국 선수와 라바 하운드 덱을 선택한 중국 선수. 한국 선수는 프린세스, 고블린을 활용해 상대방이 라바 하운드를 뽑을 틈을 주지 않은 채 조금씩 타워의 체력을 깎았고, 마지막에 로켓으로 마무리하면서 1세트를 가져갔다.

다시 호그 라이더를 선택한 한국 선수와 라바 하운드를 선택한 중국 선수. 서로 공방을 거듭하면서 아레나 타워를 하나씩 교환하는데 성공한다. 하지만 경기 막판에 꺼내든 라바 하운드와 광부의 합동 공격을 막지 못하면서 중국 선수가 2세트를 가져가는데 성공한다.

마지막 3세트. 호그 라이더를 꺼내든 한국 선수가 먼저 아레나 타워를 파괴하는데 성공했다. 하지만, 중국 선수는 자이언트와 배틀 램으로 반격했고, 비버 선수는 별다른 방어를 해보지 못한 채 아레나 타워 두 개를 내주면서 중국 선수가 승점을 챙겨가는데 성공한다.





■ Detective Hecka vs crepe (글로벌 밴 : 배틀 램, 토네이도)

자이언트 조합을 꺼내든 두 선수. 하지만, 일본 선수가 꺼내든 자이언트를 필리핀 선수가 방어하지 못하면서 아레나 타워가 파괴당했다. 하지만, 경기 막판에 필리핀 선수도 경기 종료 1초전에 일본 선수의 아레나 타워를 파괴하면서 승부는 연장으로 접어들었다.

연장에서 웃은것은 일본 선수였다. 서로 방어에는 신경쓰지 않고 총력전으로 나섰고, 일본 선수가 먼저 아레나 타워를 파괴하는데 성공하면서 1세트를 가져갔다.

라바 하운드, 해골 비행선을 꺼내든 필리핀 선수와 무덤 덱을 꺼내든 일본 선수. 일본 선수가 무덤으로 먼저 아레나 타워를 파괴하는데 성공했지만, 필리핀 선수가 라바 하운드와 해골 비행선으로 아레나 타워 두 개를 밀어내는데 성공하면서 2세트를 가져갔다.

다시 라바 하운드를 꺼낸 필리핀 선수와 자이언트 덱을 꺼내든 일본 선수. 일본 선수 덱에서 라바 하운드 덱을 쉽게 방어할만한 것이 없었다. 결국 일방적으로 경기가 밀리면서 필리핀 선수가 승점을 획득하는데 성공한다.





■ 비버 vs crepe (글로벌 밴 : 암흑 마녀, 인페르노 타워)

삼총사 덱을 꺼내든 일본 선수와 라바 하운드를 선택한 한국 선수. 한국 선수의 라바 하운드를 제거하기 위해 일본 선수는 삼총사를 꺼내들었지만, 곧바로 번개 마법에 정리당하면서 아레나 타워에 큰 피해를 입었다. 하지만 다음 삼총사 타임에서 한 번에 아레나 타워를 파괴하는데 성공. 일본 선수가 1세트를 가져갔다.

한국 선수는 2세트 초반 빠르게 호그 라이더를 가져갔지만 피해를 입히지 못하고 막혔다. 일본 선수는 호그 라이더를 방어한 이후, 무덤 공격을 시도했고 상당한 피해를 입혔다. 한국 선수는 일본 선수의 계속된 무덤 공격에 조금씩 피해가 누적됐고, 결국 먼저 아레나 타워가 파괴되면서 일본 선수가 승점을 획득했다.





■ Detective Hecka vs 5KongTV墨染无忌 (글로벌 밴 : 도끼맨, 토네이도)

초반 골렘을 전진 배치한 필리핀 선수. 하지만 중국 선수는 삼총사로 골렘을 피해 없이 막는데 성공한다. 하지만, 필리핀 선수는 다음 골렘 타이밍에서 상대방의 삼총사를 파이어 볼과 감전 마법으로 정리하면서 큰 피해를 주는데 성공했고 결국 먼저 1세트를 가져가는데 성공한다.

초반 중국 선수가 엘릭서 정제소를 설치하자 필리핀 선수는 바로 라바 하운드와 해골 비행선을 꺼내들어 큰 피해를 주는데 성공했다. 이제 남은 것은 역습. 상대방의 자이언트와 인페르노 드래곤을 메가 해골 무덤과 메가 미니언으로 효과적으로 방어하는데 성공했다.

다음 라바 하운드 타이밍에서도 반대편 아레나 타워를 파괴하는데 성공. 결국 필리핀 선수가 1라운드를 전승으로 마무리했다.





D조 1라운드 경기 결과 : Detective Hecka(9점), 5KongTV墨染无忌(6점), crepe(3점), 비버(0점)

공유하기
주소복사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기사 목록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