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재] 더 싸고, 가볍게! 페이스북, 200달러짜리 보급형 무선 VR HMD 만든다

게임뉴스 | 박광석 | 댓글: 4개 |



페이스북이 새로운 보급형 무선 VR 헤드셋을 통해 오큘러스 리프트로 이루지 못했던 VR 보급화에 다시 한번 도전한다.

지난 13일(현지시각), 해외 경제 전문 미디어 블룸버그(bloomberg)는 페이스북이 하이엔드 HMD인 '오큘러스 리프트'의 뒤를 잇는 보급형 무선 VR 헤드셋을 준비하고 있으며, 이를 연말에 공개한 뒤 내년부터 정식 판매에 들어갈 예정이라고 보도했다.

코드명 '퍼시픽(Pacific)'으로 알려진 오큘러스의 새로운 VR 헤드셋은 오큘러스 리프트와 마찬가지로 비디오, SNS, 몰입형 게임에 활용할 수 있는 독립형 VR 기기다. 휴대폰이나 PC에 연결할 필요 없이 독립적으로 사용할 수 있으며, 모바일 기기를 활용하는 삼성의 '기어 VR'보다 우월한 게임 성능을 탑재했다. 오큘러스 리프트보다 얇고, 삼성의 기어 VR보다 더 가벼울 것으로 알려진 '퍼시픽'은 약 200달러(한화 약 22만 원)의 가격에 판매될 예정이다.

작년 오큘러스 개발자 컨퍼런스에 참석한 페이스북의 마크 주커버그 CEO는 기어 VR과 오큘러스 리프트 사이에 존재하는 '달콤한 부분(sweet spot)'에 대해 언급한 바 있다. 페이스북이 새롭게 발표한 보급형 무선 VR 헤드셋은 모바일 기기를 연결하여 사용하는 저가형 HMD, 그리고 PC와 연결하여 사용하는 고가의 하이엔드 장비로 나뉜 VR 하드웨어 시장에서 적절한 균형을 가지는 새로운 형태의 대안이라고 할 수 있다.

한편, 페이스북의 자회사인 오큘러스는 지난 10일(미국 현지시각), 자사의 VR HMD 오큘러스 리프트와 터치 세트를 기존 599달러(한화 약 68만 원)에서 200달러 할인한 가격인 399달러(한화 약 45만 원)로 약 6주간 판매한다고 밝힌 바 있다.
공유하기
주소복사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기사 목록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