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컴투스, 3분기 실적 발표... 매출 1,257억 원, 영업이익 496억 원

게임뉴스 | 원동현 | 댓글: 7개 |



모바일 게임 기업 컴투스(078340, 대표 송병준)는 7일 실적발표를 통해 2017년 3분기 매출 1,257억 원, 영업이익 496억 원, 당기순이익 398억 원을 달성, 전년 동기 대비 각각 6.4%, 20.5%, 28.8% 성장했다고 밝혔다.

컴투스는 전세계 권역별 균형 있는 성과로 전체 매출의 88%인 1,101억 원의 해외 매출을 기록, 8분기 연속 해외 매출 1,000억 원 달성했다. 특히 북미, 유럽 시장이 해외 매출의 61%를 차지하는 등 서구권 시장에서도 지속적으로 높은 성과를 올리고 있다. 아울러 컴투스는 40%에 육박하는 영업이익률을 달성하며 안정적인 수익구조를 구축해 나가고 있다.

한편, 컴투스는 앞으로도 글로벌 IP(지식재산권)의 확장과 개발을 통해 세계 시장 공략을 강화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서머너즈 워'는 2017년 하반기 글로벌 시장 경쟁력을 더욱 높여나갈 계획이다. 11월 길드 점령전 등의 대규모 업데이트로 콘텐츠를 더욱 강화하고, 11월 25일 미국 LA에서 개최하는 글로벌 e스포츠 대회를 통해 전세계 유저들과 호흡하는 새로운 게임 축제 문화를 개척해 나갈 예정이다.

여기에 '서머너즈 워' IP를 확장하는 신작 '서머너즈 워 MMORPG'를 개발 중에 있으며, 다양한 IP 비즈니스도 함께 추진하고 있다. 또한, 액티비전의 IP '스카이랜더스'를 활용한 모바일 게임, 메이저리그 야구게임 'MLB9이닝스' 시리즈 등 IP 기반의 게임 확대에도 힘을 쏟고 있다.

뿐만 아니라 샌드박스 게임 '댄스빌', 골프게임 라인업을 확대할 '버디크러시'를 비롯해 '체인스트라이크', '히어로즈워2' 등의 RPG까지 다양한 장르의 IP를 구축해 글로벌 시장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공유하기
주소복사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기사 목록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