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엠, 캐릭터 배틀 보드게임 ‘다이스 오브 레전드’ CBT 실시

게임뉴스 | 이두현 기자 | 댓글: 3개 |

올엠(대표 이종명)은 자사에서 개발한 신작 캐릭터 배틀 보드게임 ‘다이스 오브 레전드’(DICE Of LEGENDS)의 첫 비공개 테스트를 오늘(30일) 시작한다고 밝혔다.

캐릭터 배틀 보드게임 다이스 오브 레전드는 크리티카, 루니아 시리즈 등으로 국내는 물론 해외에서도 널리 알려진 개발사 올엠의 신작 게임으로 보드게임 특유의 경쟁 시스템과 캐릭터를 활용한 배틀 요소가 특징이다.

간단한 조작과 조합으로 만들어지는 수백 가지의 전술, 그리고 다양한 지형의 상황에서 만들어지는 조합 요소 등으로 보드게임 이상의 재미를 추구하고 있다.

특히 카드와 지형(칸), 그리고 하수인의 배치, 챔피언의 스킬, 구매한 아이템 등에 따라 무수히 많은 변수가 생기며, 낮은 체력에서도 상대방을 한 번에 제압하는 일발역전도 가능, 지략으로 대결하는 재미를 극대화 시켰다.

이번 비공개 테스트는 기본적인 게임성과 서버 안정성, 버그 등을 중점적으로 점검한다. 테스트 참여자들을 위한 이벤트는 테스트 기간 내 계속 열리며, 게임 내 재화는 물론 전설 카드 등 게임에서 사용되는 다양한 아이템이 제공될 예정이다.

비공개 테스트 이후 올엠은 유저 건의 사항 및 버그, 밸런스 등의 수정을 거쳐 연내 얼리 억세스(Early Access) 방식으로 글로벌 출시 예정이다.

올엠의 한 관계자는 “실시간 대전으로 느낄 수 있는 다양한 재미를 익숙하고 재미있는 형태로 만들었다”며 “다이스 오브 레전드 비공개 테스트를 통해 글로벌 시장 공략을 노리는 올엠의 도전을 응원해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다이스 오브 레전드 공식 커뮤니티에서 확인할 수 있다.



공유하기
주소복사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기사 목록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