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작의 정통성 잇는다 '블레이드&소울 M'

게임뉴스 | 박태학 기자 | 댓글: 23개 |

⊙개발사: 엔씨소프트 ⊙장르: MMORPG ⊙플랫폼: 모바일


엔씨소프트를 대표하는 MMORPG 중 하나인 '블레이드 & 소울'이 모바일로 재탄생한다. '블소M'은 블레이드 & 소울 IP의 정통성을 계승한 모바일 게임이다. 원작을 제작한 Team Bloodlust 개발진이 모여 원작의 감성과 높은 퀄리티의 그래픽을 모바일로 구현할 예정이다. 블레이드 & 소울 M은 더욱 진화된 형태의 전투와 능동적으로 변화하는 게임 환경을 통해 다채롭고 몰입도 높은 경험을 선사할 계획이다. '블소M'은 안드로이드와 iOS 플랫폼으로 출시되며, 구체적인 서비스 일정은 미정이다.


◆ 내가 만드는 나만의 스토리

원작 블레이드 & 소울은 무협을 소재로 인과관계가 뚜렷한 스토리와 개성 넘치는 인물들로 발표 당시 게임 시장에서 호평을 받았다. 엔씨소프트는 현재까지도 원작을 바탕으로 한 뮤지컬, 웹툰 등 다양한 콘텐츠를 선보이고 있다. '블소M'에서는 원작 스토리를 바탕으로 이용자 선택에 따라 각기 다른 결과를 가지게 할 수 있는 분기 요소를 채택하여 동일한 세계 안에서 저마다의 스토리를 가질 수 있도록 구현할 예정이다.





◆ 또 하나의 전투 수단, 경공의 진화

'블소M'에서의 경공은 이동 수단을 넘어 액션감 넘치는 전투 수단으로 구현된다. 체공 시간과 이동 속도를 높일 수 있는 다양한 구조물 활용이 가능하며, 경공과 전투의 자유로운 변환으로 극한의 액션감을 경험할 수 있게 된다.


◆ 능동적으로 변화하는 게임 속 세계

'블소M'은 언리얼 엔진4를 기반으로 시간, 기상, 지형 등 환경 변화에 따른 사실적인 표현과 함께 캐릭터의 움직임을 세밀하고 자연스럽게 묘사하여 몰입감을 선사할 예정이다. 블레이드 & 소울 M 월드는 혁신적 그래픽을 기반으로 능동적으로 변화하며 이용자 간 상호 작용하는 유기적인 역할을 한다. 이용자들의 액션은 각기 다른 게임 월드가 구축되도록 영향을 끼칠 수 있으며, 월드의 다양한 환경 변화는 이용자 행동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쳐 게임 속 세계를 직접 체감할 수 있는 다채로운 경험을 선사할 예정이다.



공유하기
주소복사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기사 목록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