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TA5' 1억 장 넘게 팔렸다

게임뉴스 | 박광석 기자 | 댓글: 14개 |



테이크투 인터랙티브는 7일(현지시각)에 진행된 회계연도 2019년 2분기 공시 발표를 통해 'GTA5' 출하량이 1억 장을 넘어섰다고 발표했다.

테이크투는 올해 초 공시자료를 통해 GTA5가 약 9,500만 장 이상 판매됐다고 소개한 바 있다. 테이크투에게 있어 GTA5의 1억 장 판매는 그다지 새로운 소식이 아닐 수 있으나, 단일 게임으로 1억 장 이상 판매된 게임은 그리 흔하지 않다. 1억 장 이상 판매된 게임은 게임 역사를 통틀어도 '테트리스'와 '마인크래프트', 그리고 'GTA5' 뿐이다.

테이크투의 2분기 순매출액은 GTA5와 GTA 온라인의 지속적인 성과와 더불어 'NBA 2K19'의 성공적인 출시로 전년 동기 대비 11% 증가한 4억 9,300만 달러(한화 약 5,500억 원)를 기록했다.

이날 컨퍼런스콜에 참여한 스트라우스 젤닉(Strauss Zelnick) 테이크투 CEO는 신작 '레드 데드 리뎀션2'의 출시가 GTA5의 판매량에 어떤 영향을 끼칠 것인지 지켜보는 것도 흥미로울 것이라고 말했다.
공유하기
주소복사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기사 목록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