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피니티 블레이드' 앱스토어 삭제, 무한의 검은 포트나이트로 이어지나

게임뉴스 | 강승진 기자 | 댓글: 1개 |



iOS 기기로 등장한 액션 RPG '인피니티 블레이드'가 앱스토어에서 자취를 감췄다.

에픽게임즈는 금일(11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인피니티 블레이드' 판매 종료를 알렸다. 에픽 게임즈가 밝힌 이유는 iOS 및 기기 변화에 맞는 꾸준한 후속 지원의 어려움이다. 현재 게임의 제작사인 체어는 '스파이징크스' 및 다수의 신규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인피니티 블레이드'는 체어 엔터테인먼트가 에픽 게임즈와 협업해 2010년 첫 작품을 출시한 액션 게임이다. 특히 고사양 모바일 게임이 적었던 당시 언리얼 엔진과 애플 기기 칩셋에 특화된 미려한 그래픽으로 큰 관심을 끌었다. 이후 게임은 애플 키노트마다 등장하며 iOS가 선보일 수 있는 고성능 게임의 대표 격으로 자리매김했다.

게임의 스토어 삭제와 함께 기존 구매자는 구매 목록을 통해 게임을 다운받을 수 있으나 신규 구매는 불가능하게 된다. 또한, 스토어 삭제와 함께 현재 게임의 인앱 결제 옵션은 모두 제거되었으나 다음 달 있을 '인피니티 블레이드3'의 클래쉬 몹과 추가 업데이트는 계속된다. 에픽게임즈는 작별 인사를 위한 선물이라며 iOS 아이메시지에서 사용할 수 있는 '인피니티 블레이드' 스티커를 스토어에 등록했다.

한편 인피니티 블레이드의 주인공 사이러스는 PC에서 이어질 가능성이 크다. 에픽게임즈는 인피니티 블레이드 판매 종료 안내와 함께 포트나이트의 신규 영상을 공개했다. 해당 영상에서는 무한의 칼로 보이는 무기와 이를 뽑기 위해 애쓰는 중장갑의 인물. 그리고 검을 뽑은 남성의 실루엣을 확인할 수 있다.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기사 목록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