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IC 페스티벌 2019', 신청작 390건으로 최대치 갱신

게임뉴스 | 인벤팀 기자 |
자료제공 - BIC 페스티벌




부산시(시장 오거돈)와 부산정보산업진흥원(원장 이인숙), 사단법인 부산인디커넥트페스티벌조직위원회(조직위원장 서태건)는 ‘BIC 페스티벌 2019(BIC Festival 2019)’이 참가 신청작 접수 최대치를 갱신하며 참가자 모집을 마감했다고 17일 밝혔다.

올해로 5회째를 맞이하는 이번 행사를 앞두고 접수된 참가작은 총 390건으로, 지난해보다 약 15% 증가했다.

구체적으로 BIC 페스티벌 2019 접수 현황은 일반부문이 283건, 루키(학생)부문이 107건이다. 이번에 신설된 부문임에도 루키(학생) 신청작이 27%을 차지하며, 미래 인디게임을 이끌어갈 세대를 발굴하고 육성하고자 하는 이번 행사 목적에 한 걸음 더 가까이 다가섰다.

전체 신청작 플랫폼 비율에서는 모바일이 49.35%, PC가 41.30%, 콘솔이 8.04%, VR이 1.3% 순으로, PC는 지난해 보다 약 12% 증가한 수치를 보였다.

이 중에서 특히나 주목할 만한 부분은 VR 플랫폼에서의 루키(학생) 신청작 비율이다. 일반부문에서 VR 플랫폼은 0.86%를 차지하는 데 비해, 루키(학생)부문에서의 VR 플랫폼 비율은 2.7%로, 일반부문보다 약 2% 높았다. 차세대 플랫폼으로 성장하고 있는 VR산업에 대한 청소년층의 관심이 확산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9월 5일부터 8일까지 부산항국제전시컨벤션센터(BPEX)에서 진행되는 BIC 페스티벌 2019의 최종 전시작은 8월 초 공식홈페이지를 통해 발표될 예정이다. 이번 행사에서는 다이아TV 소속 크리에이터와 함께하는 부대 행사, BIC 페스티벌 공식 캐릭터를 활용한 캐릭터 등 더욱 다양해진 볼거리와 즐길 거리로 참관객을 맞이한다.

서태건 BIC 조직위원장은 “매년 BIC 페스티벌에 많은 분들이 관심을 주셔서 감사하다. 이번 신청작 접수 현황을 통해서 우리 청소년들의 열정과 도전의식을 느낄 수 있었다. 철저한 심사를 거쳐 BIC 페스티벌 2019에 더욱 다양하고 의미 있는 게임을 선보일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전했다.

부산정보산업진흥원은 부산 지역 게임산업육성을 위해 부산광역시, 문화체육관광부, 한국콘텐츠진흥원의 지원으로 부산글로벌게임센터를 운영하고 있으며, 국내 우수 인디게임을 발굴하고 육성하기 위하여 사단법인 부산인디커넥트페스티벌조직위원회와 함께 매년 BIC 페스티벌을 개최하고 있다.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기사 목록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