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양이 사라진 세계, '달의 시간' 크라우드펀딩 시작

게임뉴스 | 인벤팀 기자 | 댓글: 2개 |
자료제공 - 사이코플럭스 엔터테인먼트

1인 게임개발자 새벽여우가 제작하는 어드벤처 게임, '달의 시간(Time of the Moon)'의 크라우드펀딩 프로젝트가 텀블벅에서 시작됐다.

'달의 시간'은 미스터리 어드벤처 게임을 표방하고 있는 작품으로, 태양이 사라지고 300년 이상의 시간이 흐른 "루나리스"라는 도시에서 펼쳐지는 이야기를 담고 있다. 플레이어는 루나리스의 견습 수호자 중 하나가 된 '레오'의 시점에서, 도시 곳곳에서 발생하는 불가사의한 사건들을 마주하게 된다.

RPG Maker VX Ace를 사용해 개발된 이 게임은 10월 말일 출시를 목표로 하고 있다. 게임은 대부분 완성된 상태로, 크라우드펀딩 프로젝트가 진행되는 1달여 간 최종 마무리 작업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한다.

'달의 시간'의 후원 마감까지는 약 30여 일이 남은 상태이며, 2019년 10월 31일에 종료될 예정이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달의 시간' 스팀 상점 페이지 및 텀블벅 프로젝트 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기사 목록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