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레스 모바일', 상반기 최다 예약자 200만 명 달성

게임뉴스 | 이두현 기자 | 댓글: 13개 |
자료제공 - 조이시티




조이시티는 자회사 씽크펀에서 개발한 모바일 MMORPG '블레스 모바일’의 사전 예약자 수가 200만 명을 넘어섰다고 30일 밝혔다.

‘블레스 모바일’은 31일 구글 플레이 및 애플 앱스토어를 통해 정식 서비스를 실시하며, 출시를 하루 앞두고 사전 예약 200만을 기록하는 등 출시 직전까지도 유저들의 뜨거운 관심이 이어지고 있다.

30일 자정까지 사전 예약을 한 유저는 공식 커뮤니티 이벤트를 통해 공지된 바와 같이 공식 카페 가입자 수가 8만 명을 돌파함에 따라, ‘빛나는 강화주문서 상자’, ‘10만 골드’ 등 유용한 인게임 아이템을 두배로 지급받게 될 예정이다.

모든 이용자는 양대 마켓을 통해 게임 클라이언트 앱을 미리 다운로드 할 수 있으며, 이후 31일 정식 오픈과 함께 게임을 플레이 가능하다.

조이시티 이성진 사업부장은 "'블레스 모바일'은 올해 국내 출시된 게임 중 가장 많은 200만 사전 예약자와 출시 전 공식 카페 가입자 8만 명 이상을 기록할 만큼 유저 분들의 기대를 한몸에 받아 왔다"며, "유저 분들이 '블레스 모바일'을 원활하게 즐기실 수 있도록 안정적인 서비스를 제공해 그 기대에 보답하겠다"고 전했다.

‘블레스 모바일’에 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공식 카페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기사 목록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