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CK 스프링] 고스트, 고스트! 담원게이밍, 아프리카전 2세트도 승리

경기결과 | 박범 기자 | 댓글: 43개 |



바텀 캐리를 장착한 담원게이밍은 강력했다. 담원게이밍이 '고스트' 장용준의 맹활약으로 아프리카 프릭스전 2세트 역시 승리로 마무리했다. 아프리카는 미드 카사딘이라는 무기를 장착하고 변수를 몇 차례 만들었지만 대세를 뒤집지는 못했다.

담원게이밍은 미드 카사딘을 고른 상대를 응징하듯 미드-정글 주도권을 꽉 잡았다. '쇼메이커' 허수의 조이에겐 반갑게도 2레벨에 '구원'과 '점화'가 W스킬 효과로 나왔다. 아프리카는 이를 탑 1차 포탑 다이브로 타개하려 했다. 하지만 킬 교환이 나왔고 바텀 라인에선 담원게이밍이 더 큰 득점을 올렸다. 순식간에 바텀 '포블'도 나왔다. 미드에선 '플라이' 송용준의 카사딘도 잡으며 속도를 올렸다.

불리했던 아프리카도 미드 2차 포탑 수비 과정에서 '고스트' 장용준의 아펠리오스를 잡으며 반격하려 했다. 하지만 한 발 더 들어갔다가 더 큰 피해를 입었다. 드래곤 3스택을 쌓아뒀던 담원게이밍은 드래곤 영혼 등장 직전부터 사전 작업을 착실히 해뒀다. 그렇게 시작된 교전에서는 아프리카가 끝내 웃었다. 첫 교전 패배 이후에도 집중력을 잃지 않고 반전을 만들었다. 격차가 많이 줄어들었다.

자신감을 찾은 아프리카는 바론을 먼저 때리며 싸움을 유도했다. 그 선택은 좋은 결과를 만들었다. 초반에 크게 무너졌던 '플라이'의 카사딘도 킬을 다수 기록하며 회복을 마쳤고 탄력을 받은 아프리카가 바론 버프를 획득했다. 담원게이밍은 교전 시작과 동시에 '고스트'의 아펠리오스를 잃고 주력 딜러 없이 패퇴했다.

대부분의 챔피언이 성장을 마친 뒤에 드래곤 둥지 쪽에서 다시 양 팀이 만났다. 아프리카가 드래곤 사냥을 마친 직후에 양 팀의 킬 교환이 나왔다. 담원게이밍은 수적 우위를 점해 바론을 때렸고 '고스트' 아펠리오스의 비공식 펜타킬과 함께 바론 버프를 두르는데 성공했다. 이에 아프리카는 '플라이'의 카사딘을 사이드로 돌려 '백도어' 위협을 가했다.

하지만 거기까지였다. 담원게이밍은 '너구리'의 케넨에게 카사딘 수비를 맡기고 본대 쪽 싸움 대승을 거뒀다. 케넨도 카사딘과의 1:1 대결에서 승리했다. 그대로 밀고 들어간 담원게이밍이 아프리카 프릭스를 꺾었다.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기사 목록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