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CK 스프링] 변수 픽 우직하게 막아낸 샌드박스, 3세트까지 승리

경기결과 | 박태균 기자 | 댓글: 13개 |



3세트에선 한화생명e스포츠(이하 한화생명)가 정글 세트-서포터 브랜드라는 강수를 들고 나왔다. 그러나 전혀 흔들리지 않은 샌드박스 게이밍(이하 샌드박스)이 우직하게 오브젝트를 챙기며 완승으로 경기를 마무리했다.

한화생명이 특이한 조합과 함께 '템트' 강명구에게 카사딘까지 쥐여준 상황, 샌드박스는 빠르게 승부를 보기 위해 분주하게 움직였다. 극 초반 카운터 정글로 시작된 싸움은 정글러 간의 점멸 교환으로 끝난 가운데 첫 본격 한타였던 협곡의 전령 전투도 양 팀이 2킬씩 올리며 무승부를 기록했다.

샌드박스가 탑-미드에서 CS 우위를 보이며 조금씩 앞서긴 했으나 확실한 득점은 하지 못하는 답답한 상황이 이어졌다. 하지만, 세 번째 드래곤을 둔 대치 중 한화생명이 갑작스레 자멸했다. 어설픈 이니시에이팅에 이어 후속 연계에 완전히 실패했고, 샌드박스가 이를 손쉽게 잡아먹으며 일방적인 4킬을 올렸다. 이후 세 번째였던 바다의 드래곤까지 챙기며 한화생명을 더욱 압박했다.

한 번의 선택으로 완전히 말려버린 한화생명은 본인들의 정글까지도 나가지 못하게 됐다. 아무 방해 없이 바다의 드래곤 영혼을 획득한 샌드박스가 미드 억제기를 파괴한 후 바론을 처치했다. 끝내 '템트'의 카사딘이 16레벨을 달성했으나 다른 챔피언들의 덩치 차이가 너무 컸다. 각종 버프를 두른 샌드박스가 한화생명의 본진을 마음대로 휘저으며 가볍게 승리했다.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기사 목록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