펄어비스 '검은사막 모바일', 혼돈 지역과 장비 업데이트

게임뉴스 | 인벤팀 기자 |
자료제공 - 펄어비스


펄어비스(대표 정경인)가 검은사막 모바일 ‘혼돈’ 지역과 장비를 업데이트 했다고 오늘(21일) 밝혔다.

‘혼돈’ 지역은 엘리언과 하둠으로 나뉘어 있던 두 세계가 하나로 합쳐지는 과정에서 생겨난 공간이다. 이용자는 ‘혼돈’ 지역에서 새로운 지식과 칭호를 받아 더욱 강해질 수 있다. 8월 1주차 점검 전까지 ‘혼돈의 균열’에서 몬스터 처치 시 ▲고대 미감정 문양 각인서, ▲카프라스 미확인 비급서 등을 받을 수 있다.

‘혼돈’ 장비는 ‘태고’ 장비와 ▲차원의 조각, ▲혼돈의 축을 사용해 제작할 수 있다. ‘혼돈’ 장비는 10단계까지 잠재력 각성이 가능하고 장비 당 최대 5개의 수정 장착이 가능하다.

‘혼돈’을 자아낸 ‘일레즈라’ 특별 시나리오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에는 ‘일레즈라’가 만든 재앙 ‘삼일의 어둠’에서 혼돈까지 이어지는 과거 이야기와 앞으로 이어질 내용 등이 담겨있다.

‘투스의 둥지’ 콘텐츠도 추가했다. ‘투스의 둥지’ 의뢰를 완료하면 ▲심연, 태고 등급 휘장, ▲영광의 증표를 획득할 수 있다.

검은사막 모바일의 최신 업데이트 및 이벤트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공식 포럼에서 확인할 수 있다.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기사 목록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