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람의 상처를 모바일에서! '이누야샤M' 30일 런칭

게임뉴스 | 정수형 기자 | 댓글: 15개 |

해머엔터테인먼트(대표 박정규)는 대원 미디어 주식회사로 부터 IP 라이선스를 받아 개발한 모바일 액션 RPG '이누야샤 : 되살아난 이야기’를 금일(30일) 오후 5시 국내 정식론칭 한다고 밝혔다.

'이누야샤'는 다카하시 루미코 원작의 인기 만화로, 애니메이션으로도 제작되어 국내에서 큰 인기를 얻은 작품이다. 여중생 히구라시 카고메가 우물을 통해 과거와 현재를 오가며 반요괴 이누야샤를 만나 모험을 하게 된다는 이야기이다.

'이누야샤 : 되살아난 이야기'는 원작 '이누야샤'를 국내 최초로 풀3D 모바일 게임으로 재현하고 드라마틱하게 전개되는 스토리와 전투를 체험 할 수 있는 3D 액션 RPG이다.

주인공 이누야샤를 비롯해 카고메와 산고, 미로쿠 등 주인공 동료 캐릭터와 애니메이션에 등장하는다양한 캐릭터를 동료로 삼을 수 있다. 뿐만 아니라 캐릭터를 성장시키면서 스토리를 진행하거나 레이드 또는 다른 플레이어와 대전하는 등 '이누야샤'의 세계관을 자유롭게 탐험할 수 있다.

해머엔터테인먼트는 '이누야샤 : 되살아난 이야기'의 국내 론칭을 맞아 다양한 이벤트도 진행한다. 8월12일까지 매일 접속한 일자별로 골드, 다이아 등 다양한 아이템을 제공한다.

게임에 대한 보다 자세한 정보는 공식사이트와 공식 커뮤니티에서 확인할 수 있다.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기사 목록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