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트리트 파이터와 만난 '서머너즈 워' 개발 뒷이야기

동영상 | 이두현 기자 | 댓글: 1개 |

컴투스(대표 송병준)는 ‘서머너즈 워: 천공의 아레나(이하 서머너즈 워)’와 ‘스트리트 파이터 V: 챔피언 에디션’과의 콜라보레이션 개발자 영상을 공개하고, 두 게임의 만남을 통해 탄생한 콜라보 몬스터 제작 비하인드 스토리를 8일 전했다.

‘서머너즈 워’는 지난 8월 31일 캡콤의 대표작인 대전 격투 게임 스트리트 파이터 시리즈의 최신작 ‘스트리트 파이터 V: 챔피언 에디션’과 첫 콜라보레이션을 진행하고, 새로운 콘텐츠를 통한 재미와 플레이 경험을 선사했다.

특히 장르∙플랫폼이 서로 다른 턴제 모바일 RPG(역할수행게임) ‘서머너즈 워’와 글로벌 대전 격투 게임 ’스트리트 파이터 V: 챔피언 에디션’이 만나고, 이를 통해 탄생한 ‘류’ ‘켄’ ‘춘리’ ‘바이슨’ ‘달심’ 등 5종의 콜라보 몬스터가 두 게임의 매력을 살려냈다.

공개된 영상에는 기획부터 사운드∙그래픽 디자인∙연출 등 컴투스의 개발자들이 전하는 이번 콜라보레이션 프로젝트 과정이 10여분 가량의 다큐 형식 인터뷰로 솔직하게 담겼다.

먼저 격투 게임 속 콘텐츠를 턴제 RPG에 맞게 녹여내고, 각 캐릭터가 가진 유명 필살기를 ‘서머너즈 워’의 스킬로 풀어내는 기획과 뚜렷한 개성을 가진 스트리트 파이터 시리즈의 사운드를 ‘서머너즈 워’ 속에 매력적으로 살려내는 과정 등을 공개했다.

더불어 ‘스트리트 파이터 V: 챔피언 에디션’의 8등신 캐릭터를 ‘서머너즈 워’ 스타일로 완성도 높게 담아내려는 고민과 연출 효과 등을 프로젝트에 참여한 개발자들을 통해 직접 밝혔다. 영상에 출연한 컴투스 조현진 ‘서머너즈 워’ 기획자는 “IP가 잘 표현되면서도 ‘서머너즈 워’에 녹아 들어 기존 몬스터들과 어우러지게 표현될 수 있도록 했다”라며 “사운드를 비롯해 원작 요소를 살려놓은 부분이 많아 재미있게 즐겨볼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감을 전했다.

이번 콜라보레이션에 대한 더욱 자세한 내용은 게임 공식 카페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기사 목록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