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롤드컵] RNG 다시 잡은 '에포트' 이상호, "이번 경기도 결국에는 이기리라 생각"

게임뉴스 | 심영보 기자 | 댓글: 25개 |



19일 독일 베를린 베르티 뮤직홀에서 열린 2019 리그 오브 레전드 월드 챔피언십 조별 리그 7일 차 C조의 마지막 일정 첫 경기에서 SKT T1이 RNG에게 역전승을 따냈다. 눈부신 한타 능력을 보여준 SKT였다.

경기가 끝나고 진행된 인터뷰에서 '에포트' 이상호는 "1위 싸움을 위해 RNG 전이 정말 중요했는데, 이겨서 다행이다"라고 안도했다.

이어서, 불리한 상황이었는데 이길 거라고 판단했느냐 묻자 "아무래도 우리가 1라운드에도 불리한 상황에서 역전을 해서, 이번 판도 결국에는 게임을 이길 거라고 생각했다"고 담담하게 이야기했다.

'랑싱'의 주요 카드인 모데카이저에 대해서도 설명했다. '에포트'는 "모데카이저가 나오면 탑 쪽에 다이브를 하기가 불편해서 아래쪽에 힘을 줬는데, 상대가 이즈리얼-갈리오로 탄탄한 조합이라 공략하기가 어려웠다"고 힘들었던 점에 대해 말했다.

단번에 승리를 가져온 마지막 한타는 설계된 싸움은 아니라고 했다. "내가 물리고 시작했는데, 각이 굉장히 좋았고, 팀원들이 잘해줘서 이길 수 있었다"고 팀원에게 공을 돌렸다. 끝으로 '에포트'는 "프나틱과의 경기는 물론 남은 경기에 다 이겨서 1위로 올라가겠다"며 인터뷰를 마무리했다.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기사 목록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