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트 리그] 한화생명, 카트 황제 문호준 활약 통해 2020 시즌 우승

경기결과 | 김병호, 유희은 기자 | 댓글: 2개 |



23일 넥슨 아레나에서 열린 2020 SKT JUMP 카트라이더 리그 시즌1 팀전 결승 락스 게이밍과 한화생명의 대결은 한화생명이 승리했다. 에이스 결정전까지 가는 접전이 벌어졌지만, 승부는 문호준의 손에 있었다. 문호준은 개인전에 이어 팀전까지 우승하며 카트라이더 최고 선수임을 다시 한 번 증명해냈다.

스피드전 1트랙, 한화생명이 승리를 거뒀다. 락스 게이밍의 이재혁은 선두를 유지하면서 트랙을 내달렸으나 한화생명에게 역전을 허용했다. 문호준은 길을 내달리다 코너링에서 이재혁의 차를 견제하여 상대가 트랙 부딪치도록 유도했다. 한화생명은 첫 번째 트랙을 손쉽게 가져갔다.

2세트에도 문호준은 상대의 추격 의지를 꺾어버리는 날카로운 블로킹을 수 차례 선보였다. 락스 게이밍은 옆을 내달리면서 추월을 계속 노렸으나 코너링마다 날아오는 문호준의 견제에 속수무책으로 당했다. 한화생명은 스피드전에 상대를 압도하는 실력차이를 보였고, 그 중심에는 문호준이 있었다.

락스 게이밍 반격도 이어졌다. 이재혁을 중심으로 패기를 통해 상대와 적극적인 몸싸움으로 경기를 난전으로 끌고 갔다. 한화생명은 락스 게이밍의 몸싸움에 고전하며 내리 2세트를 내줬다. 락스 게이밍은 경기를 원점으로 돌리며 역전 의지를 불태웠다.

한화생명은 본인들 힘으로 스피드전 경기를 마무리했다. 특히 마지막 트랙에서는 팀원 모두가 1위부터 4위를 모두 차지하면서 압도적인 실력을 보여줬다. 한화생명은 스피드전을 4:2로 승리하고 우승에 한 발짝 더 다가섰다.

아이템전에서 흐름은 락스 게이밍이 더 좋았다. 락스 게이밍이 안전하게 주행을 하는 와중에 한화생명이 서로 부딪치거나 스스로 실수가 나오는 상황이 연달아 벌어졌다. 락스 게이밍은 아이템전 1트랙의 분위기를 그대로 살려 2트랙까지 승리를 가져가면서 기세를 올렸다.

락스 게이밍은 아이템전을 지배했다. 양 팀의 격차가 확실하게 보였다. 상대 공격은 끊임없이 방어를 해냈고, 상대와 엄청난 격차를 벌리면서 승부를 갈랐다. 락스 게이밍은 아이템 전에 4:0 완승을 거두고 승부를 에이스 결정전으로 보냈다.

승부는 에이스 결정전에서 판가름 났다. 한화생명 이스포츠는 문호준, 락스 게이밍은 이재혁이 나와 경기를 치렀다. 한화생명 문호준은 개인전에 이어 팀전에서도 에이스로서 이재혁을 상대로 승리하며 팀의 우승을 안겼다.


2020 SKT JUMP 카트라이더 리그 시즌1 팀전 결승 결과

한화생명e스포츠 3 vs 2 락스 게이밍
1세트 스피드전 - 한화생명e스포츠 4 vs 2 락스 게이밍
2세트 아이템전 - 한화생명e스포츠 0 vs 4 락스 게이밍
3세트 에이스 결정전 - 한화생명 문호준 승 vs 패 락스 게이밍 이재혁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기사 목록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