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니티, '인더스트리 서밋' 키노트 및 전체 강연 공개

게임뉴스 | 인벤팀 기자 |
자료제공 - 유니티 코리아




유니티 코리아(대표 김인숙)가 ‘유니티 인더스트리 서밋 2019(Unity Industry Summit 2019, 이하 인더스트리 서밋)’의 키노트 및 전체 강연을 공개했다.

인더스트리 서밋은 ‘더 나은 크리에이티브를 위한 선택’을 주제로 다양한 산업 분야 고객 및 사용자들을 대상으로 유니티 기술 및 주요 사례를 선보이는 행사로, 오는 10월 22일 코엑스 인터컨티넨탈 서울에서 최초로 열린다.

행사 개막과 함께 유니티를 대표하는 인사들의 기조 연설이 펼쳐진다. 먼저 김인숙 유니티 코리아 대표의 인사말을 시작으로 팀 맥도너(Tim McDonough) 유니티 산업 총괄 매니저가 산업 전반의 트렌드와 각 산업 분야에서 유니티의 강점과 활용 사례를 소개한다. 이어 루 첸(Lu Chen) 유니티 차이나 오토모티브 사업 총괄이 자동차 분야에서 유니티를 통해 구현된 시뮬레이션 프로젝트를 소개하며, 마이크 웨더릭(Mike Wuetherick) 유니티 M&E 부문 기술 총괄이 유니티 엔진의 기술을 활용해 제작된 영상인 더 헤러틱 2(The Heretic Part II’)에 사용된 최신 기술을 선보일 예정이다.

본격적인 강연이 펼쳐지는 오후에는 건축, 엔지니어링, 설계, 건설(Architecture Engineering Construction, AEC) 분야, 자동차, 운송, 제조(Automotive Transportation Manufacture, ATM) 분야, 영화, 애니메이션, 광고, 미디어(Media & Entertainment, M&E) 분야 등 여러 산업 분야에 걸쳐 총 24개 다채로운 세션이 진행된다.

특히 국내에서 진행된 실제 제작 사례를 바탕으로 업계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는 디지털 트윈(digital twin), 시뮬레이션, 애니메이션 제작 파이프라인에 대한 내용 등이 폭넓게 다뤄질 예정이라, 업계의 관심을 모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현장에서는 유니티를 기반으로 여러 분야에 적용된 실제 사례를 영상으로 선보이는 쇼케이스 도 마련된다. AEC, ATM, M&E 분야에 실제 적용된 유니티 사례들을 영상으로 확인하고 관련 설명을 들을 수 있다.

행사 당일 오전에는 유니티를 활용해 콘텐츠를 제작하는 방법을 배울 수 있는 ‘트레이닝 데이’ 행사가 펼쳐진다. 행사는 총 2개의 세션으로, 남승우 유니티 AEC 솔루션 엔지니어의 ‘BIM, CAD 모델 Optimizing into Unity’ 강연과 오지현 유니티 리드 에반젤리스트의 ‘애니메이션 제작 파이프라인 맛보기’ 강연이 진행된다.

김인숙 유니티 코리아 대표는 “다양한 산업 분야로 진출하고 있는 유니티의 현재와 미래를 선보일 인더스트리 서밋 행사가 다음주로 다가 왔다”며, “AEC, ATM, M&E 등 여러 산업 분야 전문가 및 실무자 분들은 현장에 유니티가 혁신하고 있는 최신 산업 트렌드를 확인하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행사에 대한 자세한 정보 및 등록은 ‘유니티 스퀘어’ 웹사이트에서 확인 가능하다.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기사 목록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