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슨 스피릿위시, 7개 언어 장착하고 글로벌 공략

게임뉴스 | 인벤팀 기자 | 댓글: 1개 |
자료제공 - 넥슨




넥슨(대표 이정헌)은 네온스튜디오(대표 김세용)가 개발한 모바일게임 ‘스피릿위시(SPIRITWISH)’의 글로벌 서비스를 시작했다고 30일 밝혔다.

한국, 중국, 일본, 베트남을 제외한 전 세계 국가에서 iOS, 안드로이드OS 버전으로 선보이며, 영어, 중문번체, 독어, 불어, 인니어 등 총 7개 언어를 지원해 전 세계 유저 공략에 나선다.

넥슨은 글로벌 정식 서비스를 위해 게임 내 튜토리얼 강화, 캐릭터 조각 시스템 도입, 장비 수 확대 등 각 시장 유저 특성에 맞춘 콘텐츠 개편과 함께 다각도의 현지화 작업을 진행했다.

특히, ‘모험가의 여정(1/2/3)’콘텐츠를 플레이만해도 다양한 보상을 지급하고, 캐릭터 획득 및 육성 이벤트를 비롯 각 지역별 커뮤니티 이벤트를 진행하는 등 현지 유저 대상 이벤트를 강화했다.

‘낡은 삼포’의 소유권을 두고 펼쳐지는 포욜라와 칼레바 왕국 간 분쟁 속에서 의문의 사건을 해결해 가는 영웅들의 이야기를 담은 ‘스피릿위시’는 올해 1월 국내에 출시, 현재까지 인기리에 서비스 중이다.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기사 목록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