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빛드론, 국내 '스마트 농업' 선도한다

게임뉴스 | 인벤팀 기자 |
자료제공 - 한빛소프트




한빛소프트 자회사인 한빛드론이 국내 스마트농업을 선도하며 농업용 드론 분야에서 독보적 입지를 구축해 나가고 있다.

5일 한빛드론에 따르면 DJI 농업용 드론 신제품인 'T16 시리즈'를 국내 시장에 본격 판매한다. 이 제품은 방제 유량과 작업 효율, 약제 적재량, 분사폭 등이 기존 제품보다 향상돼 보다 효율적인 방제 작업이 가능하다.

또한 'T16 시리즈'는 기존 제품보다 업그레이드된 고정밀 레이더 및 지능 솔루션을 탑재하고 있어 농업용 드론 시장에 새로운 기준을 마련할 것으로 기대된다.

농업용 드론이란 농약, 비료 등을 싣고 광범위한 지역에 살포하는 작업을 수행하는 데 주로 사용하는 장비다. 한빛드론은 지난해 11월부터 DJI 의 농업용 드론(MG1P) 에 대한 국내 총판을 맡았으며, 전국적으로 협업 중인 리셀러와 함께 대한민국 스마트농업 확산 및 농업 환경 개선에 기여하고 있다.

한빛드론은 신제품 출시를 맞아 오는 12일부터 29일 전남, 전북, 충남, 충북, 경북, 경남 등 6개 지역을 순회하며 농업용 드론 점검 서비스를 실시한다. 이를 통해 최신 기술지원 및 사후 서비스 등 원스톱 솔루션을 제공한다. 이번에 처음으로 실시하는 순회 점검 서비스는 농업 현장에서 빠른 대응 및 조치를 위한 리셀러 A/S 교육도 포함된다.

박양규 한빛드론 대표는 '전국 리셀러와 함께 T16 농업용 드론을 보급, 국내 농업용 드론 시장의 활성화에 이바지 할 것"이라며 "드론을 사용 중인 농민들로부터 수요가 많은 순회점검 등 농업 현장에 대한 적극적인 대응을 통해 농업용 드론시장에서 최고의 업체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한빛드론은 최근 대전 롯데시티호텔에서 전국 농업용 드론 리셀러와 함께하는 간담회를 가졌다. 간담회에서는 국내 농업용 드론 보급에 앞장선 우수 리셀러 시상, 리셀러와의 소통 및 국내 농업용 드론 시장 발전방향에 대한 토론 등을 진행했다.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기사 목록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