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틀로얄 MOBA ‘로얄 크라운’ 정식 출시

게임뉴스 | 박광석 기자 | 댓글: 24개 |

라인게임즈(대표 김민규)는 미어캣게임즈(대표 남기룡)가 개발하고 자사가 서비스하는 배틀로얄 MOBA(Multiplayer Online Battle Arena) '로얄 크라운'의 그랜드 론칭을 진행했다고 24일 밝혔다.

‘로얄 크라운’은 지난해 4월 글로벌 168개 국가에 소프트 론칭으로 첫 선을 보인 바 있으며, 이번 그랜드 론칭을 통해 국내와 일본, 대만 등으로 서비스를 확대하는 한편 모바일(AOS / iOS)과 스팀(Steam) 멀티플랫폼을 통해 크로스플레이를 지원한다.

이 게임은 ‘생존이 곧 승리’라는 배틀로얄의 재미와 MOBA 장르의 장점을 결합한 것이 특징으로, ‘전사’, ‘원딜러’, ‘서포트’, ‘마법사’, ‘탱커’ 등으로 구분된 캐릭터 20여 종을 활용해 긴장감 넘치는 전투와 성장에 기반한 전략적인 플레이를 즐길 수 있다.

또한 모바일 및 스팀 플랫폼을 통해 최대 30명의 유저가 동시에 참전해 서로의 전략을 겨룰 수 있으며, 유저 플레이 성향에 따라 솔로 모드와 팀 모드 등 다양한 콘텐츠를 체험해볼 수 있다.

라인게임즈는 ‘로얄 크라운’ 그랜드 론칭을 맞아 2월 초부터 진행한 사전예약 이벤트 참가 유저들에게 챔피언 스킨 ‘나비 요정 벨라 세트’를 비롯해 스프레이 아이템인 ‘비웃는 키키’를 지급한다.

‘로얄 크라운’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브랜드 페이지 및 라인게임즈 Floo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기사 목록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