근본이 돌아왔다! 디아블로4, 신규 클래스 '도적' 공개

게임뉴스 | 양영석 기자 | 댓글: 45개 |

금일(20일) 진행된 블리즈컨라인 현장에서, 디아블로4의 신규 클래스 '도적'이 공개됐다.

'도적'은 시리즈의 시작점인 오리지널 디아블로에서 등장했던 3명의 클래스 중 하나인 '로그'를 근간으로 하여, 디아블로4에서 새롭게 제작된 클래스다. 디아블로4의 개발을 이끌고 있는 존 뮬러(John Mueller) 디렉터는 "디아블로4 제작의 근간은 '커스터마이징'이 우선이며, 이를 가장 잘 보여주는 클래스가 바로 '도적'이다"라고 특징에 대해 설명했다.

도적은 매우 유연한 클래스로, 보이지 않는 눈의 자매단이 몰락한 뒤 살아남은 후계자라는 설정을 갖고 있다. 플레이어는 도적'을 자매단의 의지를 계승한 강력한 궁수로 만들 수도 있고, 이와는 다르게 뒷골목을 누비는 암살자로 성장시켜 플레이할 수도 있다.

한편, 존 뮬러 디렉터는 도적의 발표를 마무리하면서 "디아블로4에서는 플레이스타일 뿐 아니라 외형, 출신 배경까지도 설정할 수 있다"고 덧붙였으며, "트레일러 영상에서 나왔던 '잘린 귀'는 장식이 아니다"라고 오픈월드 게임 플레이에 대한 의미심장한 단서를 남기도 했다.






































2월 20일부터 2월 21일까지 블리즈컨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온라인으로 블리즈컨라인 2021이 진행됩니다. 작은 정보 하나까지 놓침없이 전해드리겠습니다. ▶️ 인벤 블리즈컨라인 2021 뉴스센터: https://goo.gl/gkLqSp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기사 목록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