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ch] 초소형 게임기인가 PC인가? GPD, 신형 PC 및 게임기 TGS에서 전시

게임뉴스 | 양영석 기자 | 댓글: 9개 |


GPD사의 초소형 휴대용 게임기 'GPD WIN2'

GPD Technology는 9월 12일부터 9월15 일까지 마쿠하리 멧세에서 개최되는 도쿄게임쇼 2019에 출전한다고 발표했다. 출전하는 작품은 GPD의 대표작이라고 할 수 있는 휴대용 게임기 부문이다.

GPD 테크놀로지는 2016년 10월, 체리트레일 Z8700/Z8750 CPU를 장착한 Windows 10 기반의 휴대용 게임 PC를 제작한 바 있다. GPD WIN은 다수의 게임들을 구동시킬 수 있으며, '초소형'이라는 이름답게 약 6인치 크기의 디스플레이를 장착했다.

GPD WIN2의 경우 프레임이 떨어지긴 하지만 '검은사막'까지 무난히 실행할 수 있는 스펙을 갖췄으며 저사양을 요구하는 경우는 무난히 구동할 수 있는데다 자체적으로 컨트롤러도 장착한 모델로서 레트로 게임 매니아들에게 큰 호응을 받고 있는 제품이기도 하다. 또한 GPD는 게임용 모델과는 달리 초소형 PC로 사용할 수 있는 'GPD Pocket'과 GPD MicroPC 등의 모델을 선보인 바 있다.

이번 TGS에서 GPD 테크놀로지는 지난 2018년 6월에 발매한 GPD WIN2 및 GPD MicroPC, GPD Pocket2의 체험존과 함께 새롭게 출시 예정 초소형 PC 'GPD Pocket2 MAX'를 전시한다. 출시 예정인 GPD Pocket2 MAX는 약 8.9인치 크기의 650g의 무게를 가진 초소형 울트라북 모델로, 8세대 인텔 코어 m3-8100Y 프로세서를 장착했다. 또한 빌트인 카메라와 지문인식, 8~16GB의 RAM과 256~512 GB의 SSD를 장착한 윈도우10 기반의 노트북이다.

TGS GPD 부스에서는 전시된 모델의 체험회와 함께, 실제로 기기로 구동되는 게임 플레이 데모와 최신 모델에 대한 소개 및 시연을 진행해볼 수 있다.



출시 예정인 'GPD Pocket2 MAX'



현지시각 9월 12일부터 15일까지 일본 도쿄에서 '도쿄게임쇼2019' 행사가 진행됩니다. 현장에 나가 있는 기자들이 다양한 소식과 정보를 생생한 기사로 전해드립니다. ▶ 인벤 TGS 2019 뉴스센터: https://goo.gl/gkLqSp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기사 목록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