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토리, 아트워크, 음원 집중 개선으로 퀀텀점프 노리는 '카운터사이드'

게임소개 | 인벤팀 기자 | 댓글: 5개 |
자료제공 - 넥슨

게임 속 실감나는 전투와 화려한 이펙트가 유저의 눈길을 끈다면 게임 내 세계관, 음원, 아트는 게이머의 마음을 사로잡는 요소다. 완성도 높은 스토리는 게임의 몰입도를 높이고, 감성을 자극하는 배경음악과 캐릭터에 매료되는 아트웍(Artwork)이 더해져 진정한 게임의 즐거움을 느끼게 한다.

최근 어반 판타지 RPG ‘카운터사이드’에서는 스토리의 완성도를 높이는 한편, 몰입감을 높이는 음원과 신규 캐릭터 등을 선보이면서 매출 순위 두 자리 수를 회복했으며, 평점 또한 상승했다.


■ 하는 재미와 보는 감동을 선사하는 ‘이벤트 에피소드’




’이벤트 에피소드’는 주요 스토리인 ‘메인 스트림’ 외 또 다른 이야기를 다룬 외전 콘텐츠로, 게임 세계관 내 숨겨진 이야기들을 주제로 한다. 최근 선보인 ‘메이즈 전대’, ‘시그마: 홀로 남겨진 것’ 등 확장된 세계관을 전개하여 이용자들이 단순한 플레이를 넘어 한층 더 풍부한 경험을 즐길 수 있다.

이와 함께, ‘메인 스트림’에서 숨겨 두었던 장치인 소위 ‘떡밥’을 알아가며 “하나의 도시, 두 개의 세계”라는 게임 세계관의 얼개를 맞추는 재미도 느낄 수 있다. 또, 15일 인기에 힘입어 ‘크로스로드’ 에피소드를 다시 선보였다.





■ “때로는 강력하게, 때로는 슬프게”, 플레이 재미를 극대화하는 ‘배경음악’




‘카운터사이드’의 모든 콘텐츠에는 이야기 전개에 따른 맞춤형 음원이 바탕에 있다. 에피소드의 피날레를 장식할 때 전율이 느껴지는 강력한 음원이 재생되고, 슬픔과 감동을 선사하는 장면에는 이용자들의 감성을 자극하는 음원이 흘러나오며 게임의 완성도를 더욱 높여준다.

특히, ‘메인 스트림’ 마지막 액트와 ‘오르카 외전’의 배경음악은 카운터사이드 유저들 사이에서 아직까지도 회자되고 있다. 넥슨은 현재 ‘카운터사이드’에서 새롭게 선보일 음원 콘텐츠 ‘음원 VOL.2’를 제작하고 있으며 인게임과 커뮤니티를 통해 공개할 예정이다.





■ 캐릭터 테마 스킨, 이색적인 신규 캐릭터로 수집욕을 자극하는 ‘아트웍’




수집형 RPG답게 ‘카운터사이드’에는 이용자들의 마음을 홀리는 다채로운 스킨이 출시된다. 여름 바캉스 시즌을 맞아 이용자들에게 인기가 많은 캐릭터 12종의 테마 스킨을 선보이며 많은 호평을 받았으며,. 지난 9월 출시한 웨딩 테마 스킨도 하이퀄리티의 품질을 앞세워 좋은 평가를 이어가고 있다.

뿐만 아니라 이벤트 에피소드의 강렬한 스토리와 함께 새롭게 추가된 캐릭터들도 퀄리티 있는 작화로 선보였다. 이와 함께, 비교적 사용 빈도가 적은 ‘메카닉’ 타입 캐릭터도 아트와 스킬 컷인 등을 한층 더 업그레이드했으며, 최근 등장한 캐릭터 ‘시그마’는 이용자들에게 호평을 받았다.




스튜디오비사이드 박상연 디렉터는 “서브컬처 장르 게임은 전투 뿐 아니라 게임 내 다채로운 콘텐츠에서도 매력도를 높이는 것이 중요하다.”라며 “’스토리’, ‘음원’, ‘아트웍’을 포함해 유저분들께서 게임을 플레이하며 다방면으로 만족하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기사 목록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