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목 스타일로 인테리어까지! 캔스톤, E300 벨에포크 블루투스 사운드바

리뷰 | 이상철 기자 |




■ 제품 소개

이번에 살펴볼 제품은 캔스톤에서 출시한 'E300 벨에포크' 블루투스 사운드바 스피커다.

음향기기 전문 제조사인 캔스톤에서 출시한 제품답게 고음과 저음 모두 만족스러운 음질을 선사하며, 공간활용도가 높은 사운드바 형태에 무선의 자유로움과 원목 느낌의 디자인으로 어떤 인테리어에도 어울리는 감성을 가지고 있다.

이 제품은 한글 음성안내를 지원하며, 외부연결(AUX) 단자와 USB 메모리 연결, 블루투스 음악재생까지 가능하기 때문에 다용도 스피커로 활용하기 적합하다. 지금부터 캔스톤 E300 벨에포크 블루투스 사운드바에 대해서 살펴보도록 하자.















▲ 제품의 상세 제원



■ 패키지 구성

패키지 구성은 스피커 본체와 AUX 케이블, USB 충전 케이블(마이크로 5핀), 그리고 사용자 설명서로 구성되어있다. AUX 케이블은 길이가 50cm 정도 되며, 생각보다 짧아서 데스크톱 등에 연결할 경우 미리 길이 확인을 하는 것이 좋다.


































■ 제품 외형



▲ 측면과 전면 스피커 부분을 제외하고 원목 스타일로 디자인되어 고급스러운 분위를 준다







▲ 측면에는 고무재질의 버튼 조작부가 위치해 있다







▲ 후면 측면부에는 각종 연결단자가 위치해 있다



▲ 바닥에는 고무재질의 받침대가 있어 미끄럼을 방지한다



■ 제품 활용



▲ 전면 LED 상태표시등에서 현재의 입력모드를 확인할 수 있다



▲ 먼저 스마트폰에 블루투스로 연결해보았다



▲ 스마트폰에서 Canston으로 표시된 기기를 연결하면 된다



▲ 블루투스로 연결하면 표시등에 파랑색 LED가 점등된다


스마트폰에 블루투스로 연결한 후 음악을 재생해보았다. 테스트 결과, 무선연결 시 발생할 수 있는 신호지연이나 끊김이 없었으며, 소리의 음향이 크고 선명하게 들리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 다음은 AUX 케이블로 스마트폰에 연결해보았다



▲ AUX 케이블로 연결 시 초록색 LED가 점등된다


AUX 케이블로 연결한 후 음악을 재생해보니 노이즈 없는 훌륭한 음질을 들을 수 있었다.



▲ 마지막으로 USB 메모리를 연결해보았다



▲ USB 메모리를 연결하면 분홍색 LED가 점등된다


스피커에 USB 메모리를 연결한 후 음악을 재생해보았다. 블루투스와 마찬가지로 무선으로써 야외에서 활용하는데 무리가 없을만큼 만족스러운 음량과 음질을 제공하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 마무리

지금까지 캔스톤 E300 벨에포크 블루투스 사운드바 스피커에 대해서 살펴보았다.

원목 느낌의 고급스러운 디자인에 노이즈 없는 깔끔한 음질, 그리고 AUX 케이블과 블루투스, USB 메모리 연결 등 다양한 상황에서 사용할 수 있는 범용성을 지닌 제품이다. 특히, 블루투스를 사용하면 무선의 자유로움과 사운드바로서의 높은 공간 활용성까지 갖추고 있어 어디서든 부담 없이 쓸 수 있다.

현재 마켓인벤가 기준 28,900원에 판매되고 있으며, 가격 경쟁력 또한 상당히 높은 편이다. 유무선을 통해 야외에서 사용하기에도 부족함이 없으며, 저렴한 가격대에 다용도로 쓸 수 있는 스피커를 생각하고 있다면 이 제품을 써보는 것을 추천한다.
공유하기
주소복사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기사 목록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