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래프톤, 지스타 2019 참가... 관람객과 소통하는 체험형 전시 공간 마련

게임뉴스 | 인벤팀 기자 | 댓글: 11개 |



크래프톤이 11월 14일부터 17일까지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국제 게임 전시회 ‘지스타 2019’(G-STAR 2019, 이하 지스타)에 참가한다.

크래프톤은 이번 지스타에서 B2C 부스와 야외 부스를 마련하며 지스타 공식 스폰서(플래티넘)로도 참여한다. “WE ARE KRAFTON(우리는 크래프톤입니다)”의 슬로건 아래, ▷연합에 소속한 다양한 게임 제작 스튜디오(팀)의 개성과 ▷연합 전체의 통합된 브랜드를 경험할 수 있는 전시관을 구성할 예정이다.

크래프톤은 펍지주식회사(이하 펍지), 스튜디오블루홀, 피닉스, 스콜, 레드사하라, 딜루젼 등의 스튜디오와 다양한 제작팀이 모인 게임 연합(Game Union)이다. 크래프톤은 2018년 지스타에서 새로운 연합의 브랜드를 공개했고, 1주년인 이번 지스타 현장에서는 연합을 구성하는 제작팀의 다양성과 독창성을 보여주는 데 초점을 맞췄다.

펍지는 B2C전시관에서 “플레이어언노운스 배틀그라운드(이하 배틀그라운드)”의 탄생부터 현재, 그리고 나아갈 미래까지 아우르는 ‘배틀그라운드 헤리티지(heritage)’를 다양한 콘텐츠 및 프로그램으로 선보인다. 배틀그라운드가 팬 커뮤니티를 기반으로 성장해 하나의 문화 콘텐츠로 자리 잡은 만큼, 관람객과 소통하고 새롭게 경험할 수 있는 체험형 전시 공간을 마련할 예정이다.

야외 부스에 펍지를 비롯한 스튜디오와 게임을 전시하고, 관람객이 B2C 부스와 야외 부스에서 함께 참여할 수 있는 연계 이벤트를 운영할 계획이다. 전시와 이벤트에 대한 추가 정보를 공식 소셜미디어 채널 또는 웹페이지에서 추후 공개할 계획이다.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기사 목록

1 2 3 4 5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