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원하는 화면을 골라서 즐기자" V50 게임 페스티벌 현장

포토뉴스 | 송성호 기자 |



LG전자는 20, 21일(일) 이틀간 서울 송파구 롯데월드에서 'LG V50 ThinQ (이하 LG V50 씽큐) 게임 페스티벌'을 개최했다.

롯데월드 아이스링크장에 마련된 특별 전시장에는 LG V50 씽큐와 함께 SKT, KT, LGU+의 통신 3사와 넷마블, 슈퍼셀 등 게임사가 전시 부스를 마련해 e스포츠 라이브 · AR · VR 등 5G 서비스를 체험해볼 수 있었다.

특히, KT 부스에는 현장에서 진행되고 있는 게임 대회 화면과 원하는 게이머의 플레이를 마음대로 선택해 한 번에 최대 5개 화면으로 시청할 수 있는 'e스포츠 라이브'를 선보여 많은 관심을 받았다.

현장의 KT 관계자는 "기존과 다르게 이제는 모든 플레이 영상을 고화질로 즐길 수 있게 되었고, 화면전환도 지연없이 빨라졌다"고 밝혔다. 이어서 "다양한 콘텐츠도 계속해서 업데이트되고 있으니 LG V50 씽큐와 함께 e스프츠 라이브에 많은 관심 부탁한다"고 언급했다.

게이머와 함께 진행된 LG V50 씽큐 게임 페스티벌 KT부스. V50 ThinQ와 함께 어떤 새로운 5G 서비스가 참관객의 관심을 받았는지 사진으로 함께 살펴 보자.



▲ VR · 360도 카메라 등 다양한 체험이 가능했던 LG V50 ThinQ 게임 페스티벌 'KT부스'



▲ 입구에서부터 많은 참관객이 KT 부스에 몰렸다



▲ 최근 발표된 KT 리얼 360. 스트리머의 많은 관심을 받은 카메라



▲ LG V50 씽큐와 함께 사용하면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다



▲ 그 옆에는 KT의 e스포츠 라이브 서비스를 체험해 볼 수있었는데



▲ 선수의 화면을 고화질로 즐길 수 있었다



▲ 부스 한켠에는 이벤트가 진행되었으며 스틸시리즈 아크티스1을 얻을 기회도 주어졌다



▲ 메인 스테이지에서는 LG V50 씽큐 듀얼스크린 제품으로 배틀그라운드 대회가 진행되었으며,



▲ 해당 화면은 맵, 선수화면, 중계화면 등으로 송출되었다



▲ 앞으로가 더 기대되는 'e스포츠 라이브' 서비스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기사 목록

1 2 3 4 5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