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람의나라: 연, 출시 하루 만에 100만 다운로드 돌파

게임뉴스 | 인벤팀 기자 | 댓글: 8개 |
자료제공- 넥슨




넥슨(대표 이정헌)은 모바일게임 개발사 ㈜슈퍼캣(대표 김원배)과 공동개발한 신작 모바일 MMORPG ‘바람의나라: 연’이 100만 다운로드를 돌파했다고 16일 밝혔다.

7월 15일 정식 출시된 ‘바람의나라: 연’은 출시 하루만에 다운로드 수 100만 건을 돌파하며 국내 최장수 IP(Intellectual Property)를 활용한 게임다운 인기를 과시했다.

또 구글 플레이와 애플 앱스토어 인기 차트, 원스토어 ‘무료Best’ 3대 마켓 1위를 동시에 석권하며, 애플 앱스토어와 원스토어 최고매출 1위를 기록하기도 했다.

넥슨은 ‘바람의나라: 연’ 100만 다운로드 돌파를 기념해 감사의 의미를 담아 7월 16일 게임에 접속하면 시간에 따라 ‘금전 30만 전’, ‘강화비서꾸러미(무기, 방어구, 장신구 각 10장)’, ‘레이드 입장권’ 등 다양한 아이템을 제공하는 ‘100만 다운로드 온타임 이벤트’를 실시한다.

넥슨 김민규 사업실장은 “출시 첫날부터 바람의나라: 연에 많은 관심과 애정을 보여주신 유저분들께 감사드린다”며, “안정적인 서비스와 함께 유저분들이 오랫동안 게임을 즐길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보답하겠다”고 전했다.

‘바람의나라: 연’은 온라인게임 ‘바람의나라’ IP를 기반으로 원작 특유의 조작감과 전투의 묘미를 모바일로 구현하고, 직업별 특색을 활용한 그룹 사냥(파티 플레이)과 오픈채팅방, 단체채팅방 등 커뮤니티적인 요소를 앞세운 정통 모바일 MMORPG다.

‘바람의나라: 연’ 게임 정보와 이벤트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와 커뮤니티에서 확인할 수 있다.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기사 목록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