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 신작 '블레이드 & 소울 레볼루션' 사전 다운로드 5일 시작

게임뉴스 | 박광석 기자 | 댓글: 16개 |



넷마블은 자사의 모바일 MMORPG '블레이드 & 소울 레볼루션(개발사 체리벅스)' 출시에 앞서 오늘(5일)부터 사전 다운로드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이용자들은 구글 플레이와 애플 앱스토어에서 ‘블레이드 & 소울 레볼루션’을 미리 다운로드 받을 수 있다.

지난 10월 11일부터 사전등록 및 캐릭터명 선점을 진행해온 ‘블레이드 & 소울 레볼루션’은 처음 준비한 50개 서버를 비롯해 1~4차에 걸쳐 추가한 50개 서버 역시 모두 마감됨에 따라 지난 23일 기존 서버 50개의 수용 인원을 확대했다. 또한 차별화된 게임성을 부각한 TV 광고를 시작하면서 대중적인 인지도를 확대해나가고 있다.

넷마블 강지훈 사업본부장은 “이용자들의 편의를 위해 출시 하루 전 사전 다운로드를 진행하게 됐다”며 “내일 드디어 또 한 번 모바일 게임 시장에 혁명을 이끌 한 단계 더 발전된 모바일 MMORPG ‘블레이드 & 소울 레볼루션’을 경험하실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넷마블은 오는 6일 자정(0시)에 ‘블레이드 & 소울 레볼루션’을 정식 출시한다.

'블레이드 & 소울 레볼루션'은 인기 PC 온라인게임 ‘블레이드 & 소울’ IP(지식재산권)를 활용해 원작의 방대한 세계관과 콘텐츠를 모바일로 재해석한 모바일 MMORPG다. 게임과 관련한 보다 상세한 내용은 공식 사이트, 공식 페이스북, 공식 커뮤니티앱 ‘블레이드 & 소울 레볼루션 World’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공유하기
주소복사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기사 목록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