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니지M, 첫 번째 마스터 서버 콘텐츠 '진 기르타스 레이드' 업데이트

게임뉴스 | 윤홍만 기자 | 댓글: 15개 |



㈜엔씨소프트(대표 김택진, 이하 엔씨(NC))의 모바일 MMORPG(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리니지M’이 첫 번째 마스터 서버 콘텐츠 ‘기르타스 레이드’를 업데이트했다.

엔씨(NC)는 서비스 3주년을 기념한 업데이트로 ‘마스터 서버’ 콘텐츠를 선보인다. ‘마스터 서버’는 리니지M 모든 서버의 이용자가 함께 플레이할 수 있는 공간이다. 첫 번째 콘텐츠로 ‘기르타스 레이드’를 추가했다.

‘기르타스’는 원작 PC 리니지 최고의 보스 몬스터(Boss Monster)다. 상반신만 존재했던 ‘기르타스’가 모든 힘을 되찾고 리니지M에서 ‘진 기르타스’로 재탄생해 전신을 드러낸다. 이용자는 레이드(Raid, 협동전투)로 ‘진 기르타스’를 처치해 리니지M 최초의 ‘유일 등급’ 무기(기르타스의 검)와 변신카드(지배자 기르타스), 신화 등급 장비•비법서 등의 아이템을 획득할 수 있다.

85 레벨 이상의 이용자가 ‘기르타스 레이드’를 즐길 수 있다. 이용자는 매주 일요일 오후 5시부터 20분 동안 마스터 던전 ‘다크엘프의 성지’에 입장 가능하다. ‘다크엘프의 성지’에서 몬스터(4대 군왕)를 처치하면 기르타스를 만날 수 있는 ‘이계의 제단’으로 이동한다. 레이드는 오후 7시까지 열린다.

엔씨(NC)는 ▲모든 월드의 이용자가 함께 참여하는 ‘마스터 서버 오만의 탑’ ▲’엘모어 대륙’에서 펼쳐지는 혈맹 단위 점령전 ‘영웅들의 땅’ ▲전 월드의 혈맹이 ‘아덴성’을 두고 공성전을 펼쳐 마스터 서버 전용 사냥터, 특별 증표 등을 얻을 수 있는 ‘마스터 공성전(아덴성)’ 등의 마스터 서버 콘텐츠를 순차적으로 업데이트한다.

업데이트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리니지M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기사 목록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