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CK 섬머] 다이나믹스 '비욘드' 김규석 "팀 호흡 비결? 정말 화목한 분위기"

경기결과 | 김홍제 기자 | 댓글: 19개 |




26일 진행된 2020 우리은행 LCK 섬머 스플릿 8일 차 2경기에서 팀 다이나믹스가 연패중이던 한화생명에게 1패를 더 안겼다. 팀 다이나믹스는 1, 2세트 모두 초반 분위기는 좋지 않았지만, 상체의 힘을 바탕으로 중반 이후 교전으로 분위기를 반전시켜 승리했다.

이하 팀 다이나믹스 정글러 '비욘드' 김규석의 승리 인터뷰 전문이다.


Q. LCK 기자실이 정말 오랜만이다. 먼저 승리한 소감은?

2:0으로 깔끔하게 이겨서 기분이 매우 좋다. 다음이 DRX와 대결인데 좋은 경기력을 보여드리겠다.


Q. LCK에서 승리한 뒤 인터뷰가 약 2년 만이더라.

많이 어색하다. 얼떨떨하다(웃음).


Q. 팀 다이나믹스라는 팀에 오면서 다시 폼이 오르고 있다.

정말 화목한 분위기다. 연습 과정에서도 피드백도 좋고, 나와 잘 맞는 팀이다.


Q. 3승 1패로 2위인데, 현재 성적과 별개로 팀에 가장 보완이 필요한 부분은 뭐라고 생각하는지?

나만 잘하면 될 것 같다. 라이너들에 힘을 실어주고 오브젝트 컨트롤도 신경 쓰고, 그냥 나만 잘하면 된다.


Q. 교전 시 호흡이 환상적이었다. LCK에서 네 경기를 치르긴 했지만, 팀 다이나믹스는 어떤 색깔을 가진 팀이지 설명해달라.

할 때는 화끈하게 하고, 불리할 때는 최대한 집요하게, 상대가 쉽게 이기게 만들지는 않으려고 노력하는 팀이다.


Q. MVP 전성기 시절과 현재, 언제가 더 행복한가?

비교할 수 없다. MVP 시절은 그 시절 느낌이 있고, 지금도 지금 상황에서 행복한 신간을 지내고 있다.


Q. 마지막으로 하고 싶은 말은?

항상 응원해주는 팬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하고 싶고, 팀을 후원해주는 모든 분들에게 고맙다는 말을 전하고 싶다.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기사 목록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