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CK 섬머] T1, 멋진 어그로 핑퐁으로 샌드박스에 역전승

경기결과 | 김홍제, 유희은 기자 | 댓글: 27개 |




T1이 교전 시 좋은 어그로 핑퐁으로 샌드박스에 역전승을 거뒀다.

샌드박스는 미드에 이렐리아, 바텀에 신드라-세트, 탑에 루시안을 기용하며, 교전 지향적인 밴픽으로 2세트에 임했다. 출발은 좋았다. '도브' 김재연의 이렐리아가 '엘림' 최엘림의 트런들을 잡아냈고, 화염의 드래곤과 협곡의 전령까지 챙겼다.

그리고 샌드박스는 다이브를 시도해 '칸나' 김창동의 케넨을 잡고 전령을 사용해 탑 1차 타워를 파괴했고, T1은 동시에 미드 갱킹으로 이렐리아를 잡고, 미드 1차 타워 포탑 골드와 바다의 드래곤을 가져가는 교환을 성사시켰다.

샌드박스는 '페이커' 이상혁의 아지르를 좋은 타이밍에 잡아내며 드래곤 스택을 쌓았다. 다음 드래곤이 등장할 때까지 잠시 소강상태를 맞이했다. 드래곤이 등장하자 T1은 드래곤 둥지 앞에서 칼리스타와 라칸을 활용해 먼저 이니시에이팅을 걸었다. 콤보로 케넨의 궁극기까지 연계됐다. 그런데 화력이 부족했다. 샌드박스의 살아남은 루시안과 이렐리아가 체력이 적은 T1 챔피언들을 쓸어담으며 드래곤까지 전리품으로 얻었다.

T1은 다음 한타에서 역전의 발판을 마련했다. 한타 구도에서 칼리스타가 딜을 넣고, 아지르가 끝까지 어그로 핑퐁을 잘 수행하며 한타 대승과 드래곤, 이어 바론까지 자신들의 손에 넣었다. 미드에서 벌어진 최후 전투도 샌드박스는 우왕좌왕 갈피를 잡지 못하며 T1의 단 하나의 챔피언도 잡지 못하고 모두 전사하며 패배하고 말았다.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기사 목록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