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CK 섬머] 아프리카 프릭스, KT 공격에 반격기 사용하며 1세트 승리

경기결과 | 김병호, 유희은 기자 | 댓글: 14개 |



5일 종로 롤파크에서 열린 2020 LCK 섬머 스플릿 15일 차 일정 2경기, KT 롤스터와 아프리카 프릭스의 1세트 대결은 아프리카 프릭스가 승리했다. 팀이 한 몸처럼 움직였고, 어설픈 공격을 칼같이 되받아쳤다.

KT 롤스터가 선취점을 기록했다. 봇 라인의 애쉬가 마나가 없는 틈을 노려 KT 봇듀오가 싸움을 걸었다. 애쉬는 도망갈 수 있었지만, 역으로 상대를 잡아보려다 킬을 헌납했다. '보노' 김기범은 적절한 시점에 합류로 선취점을 기록했다. KT는 애쉬의 소환사 스펠이 빠진 틈에 드래곤과 전령까지 모두 챙겼다.

아프리카 프릭스도 득점했다. 탑 라인에서 '기인' 김기인의 케일이 '스피릿' 이다윤의 볼리베어와 함께 상대 오른을 잡아냈다. KT 롤스터는 봇 라인의 빠른 합류로 퇴각하는 볼리베어를 잡고 전령을 사용해 첫 타워 파괴까지 해내며 격차를 벌렸다. 아프리카는 '기인'의 성장에 기대를 가질 수 있게 됐다.

아프리카 프릭스는 미드 라인 교전을 통해 기회를 만들었다. 상대 정글러의 체력을 크게 줄이고 상대를 후퇴하게 만든 후, 아무런 소비 없이 전령을 챙겨갔다. 이어 드래곤 등장에 맞춰 미드 라인에 싸움을 걸어 승리하고 바다의 드래곤을 취득했다. KT는 서포터 라 칸이 애매하게 싸움을 열었다가 폭사당하면서 피해를 입었다.

아프리카 프릭스는 한 몸같이 움직였다. 상대가 어설프게 싸움을 걸면 용서 없이 되받아쳤다. 미드 1차 타워 앞 아군 정글 앞에서 벌어진 한타도 그랬다. 상대가 날개를 펼친 틈에 무리하게 시야를 잡으려던 상대를 끊어내고 바론까지 가져갔다.

KT 진영 탑 2차 타워 앞에서 벌어진 교전에도 아프리카가 승리했다. '플라이' 송용준의 오리아나가 상대 트런들을 끊어내는 궁극기 활용을, '스피릿' 이다윤의 볼리베어가 미스 포츈의 궁극기를 끊어내는 과감한 움직임을, '기인' 김기인, '미스틱' 진성준 등 딜러진은 과감한 카이팅을 보여줬다.

KT가 참지 못하고 이니시를 걸었지만, 아프리카의 날카로운 반격에 K.O를 맞았다. 케일이 합류하지 않은 틈에 미드 라인에 애쉬를 노리고 들어갔지만, '플라이' 송용준의 오리아나가 궁극기를 통해 상대 진격을 무위로 돌리고, '기인'의 케일이 후퇴하는 상대를 추격해 미스 포츈을 잡아냈다. 아프리카 프릭스는 그대로 진격해 쌍둥이 타워를 파괴하고 경기를 끝냈다.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기사 목록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