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롤드컵] 젠지, 아쉬움의 자책 "오늘 패배는 나로 인한 것"

게임뉴스 | 심영보 기자 | 댓글: 101개 |



"오늘 패배는 나로 인한 것, 선수들 최선을 다했다"

18일 중국 상하이 미디어 테크에서 진행된 2020 리그 오브 레전드 월드 챔피언십 8강 4경기, 젠지 E스포츠가 완패했다. 유럽 1시드 G2는 지난해 롤드컵 준우승팀 다운 경기력을 보여줬다. 창의적이었으며 냉철해야 할 때는 또 차가웠다. 젠지는 교전을 통해 만회하려는 노력을 기했지만 승패를 바꾸기에 역부족이었다.

다음은 시즌을 정리한 젠지 E스포츠 선수단과의 인터뷰다. '라스칼' 김광희와 '라이프' 김정민은 자리에 참석하지 않았다.


Q. 시즌을 마무리했다. 오늘 경기력이 특히 좋지 못했는데, G2가 생각보다 더 뛰어났던 것일까?

주영달 감독 : 자신감은 넘쳤는데, G2가 생각보다 잘했고 준비가 좋았다. 밴픽이나 선수 플레이 모두 내가 부족한 탓이다. 선수들에게는 열심히 해줬다고 위로를 보내고 싶다. 오늘의 패배는 나로 인한 것이다.


Q. 오늘 밴픽을 어떤 식으로 수정하려고 했나?

'톰' 코치 : 오늘은 트위스티드 페이트를 넣은 구도를 하려고 마음 먹고 왔다. 하지만, G2가 운영을 너무 단단하게 잘하더라. 1-2세트에 경기력이 제대로 나오지 않았다. 3세트에는 트위스티드 페이트를 밴할까 고민도 했지만, 레드 진영에서는 일반적으로 밴할 이유가 없기에 열어놓고 했다. 밴픽과 플레이 모두 반반 아쉬웠던 것 같다.


Q. 배워가고 얻어가는 부분이 있다면?

주영달 감독 : 올해 처음으로 감독 대행을 맡아 여러 가지 부담이 많았는데, 코치들과 선수들이 잘 따라와줘서 힘든 점이 줄었던 것 같다. 코치들과 함께 내적으로 성장한 것 같아, 그 점은 뿌듯하고 좋았다. 하지만 오늘 패배가 정말 아쉽다.


Q. 경기는 패배했지만, 라인전에서 좋은 활약을 보여줬다.

'룰러' : 무조건 더 잘할 수 있었다는 생각이 남아있지만, 기대치보다 못 해줬던 것 같다. 아쉽다.


Q. 네 번째 롤드컵이다. 이번 롤드컵에서 배워가는 점이 있나?

'룰러' : 패배를 통해 세계 팀들이 초반부터 후반까지 어떻게 움직이는지 배운 것 같다. 다음에 참여하면 더욱 나아질 수 있을 것이다.


Q. 3세트 시작할 때 인베이드 상황에서 손해를 봤다. 예상하지 못한 움직임인가?

'비디디' : 상대가 초반에 항상 공격적으로 플레이하려고 해서 대응할 준비를 하고 있었다. 그래서 점멸을 사용할 수도 있었다.


Q. 준비한 것을 다 보여주지 못한 느낌이다. 가장 아쉬운 점이 무엇인가?

'비디디' : 오히려 조별 리그 연습 때는 불안한 감이 있었는데, 8강 준비를 하면서는 정말 잘되고 좋았다. 연습 기량이 대회에 나오지 않아 그게 가장 아쉽다.


Q. 1-2세트 패배 이후에 더 흔들렸을 것 같다.

'클리드' : 내가 팀원들의 기대보다 한참 미치지 못한 것 같아 아쉽고 미안하다. 우리가 준비해왔던 플레이를 잘 수행했으면 이길 수 있었다는 생각이다.


Q. 1세트 패배가 치명적이었던 것 같기도 하다.

주영달 감독 : 다전제에서 1세트가 중요하긴 하다. 그러나 프나틱 대 TES 경기를 떠올려보면서 역스윕을 하자고 다독였다. 선수들 멘탈도 크게 흔들린 상태가 아니었어서 더 아쉬운 것 같다.


Q. LCK가 어떤 점을 더 변화하고 개선해야 한다고 생각하는지?

주영달 감독 : 지금도 LCK가 많이 개선하고 있다고 생각한다. 오늘 자신이 있었지만 패배해서 딱히 드릴 수 있는 말씀이 없다.


Q. 내년에 젠지는 어떤 점을 보완해야 할까?

주영달 감독 : 전체적으로 보완해야 할 부분이 많은데, 올해는 내 문제가 컸다는 생각이다. 내가 밀어붙인 부분이 잘 통하지 않았던 것 같다. 오늘 패배는 내 잘못이 크다고 생각한다.


Q. 젠지는 G2와 담원을 모두 상대해봤다. 끝으로 4강전 예상을 부탁해도 되겠나?

주영달 감독 : 치열할 것 같은데, 우리는 LCK이기에 담원이 이길 거라고 예상한다.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기사 목록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