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라비티' 4분기 영업이익 120억 원 기록, 사상 최대 분기 실적 경신

게임뉴스 | 인벤팀 기자 | 댓글: 10개 |



글로벌 게임기업 그라비티는 2018년 4분기 잠정 연결 매출이 1,110억 원, 영업이익 120억 원을 기록했으며, 전년 동기 대비 각각 매출 65.7%, 영업이익 313.8%가 증가하는 등 사상 최대 분기 실적을 경신했다고 지난 15일 공시를 통해 밝혔다.




이 같은 성과는 지난해 10월 31일 ‘라그나로크M: 영원한 사랑’을 동남아시아에 론칭, 주력시장인 태국, 필리핀, 인도네시아 등에서 단기간에 애플 앱스토어와 구글 플레이 최고 매출 1위를 달성한 것이 주요인으로 분석된다.

그라비티는 글로벌 기업으로서의 성장을 가속화하기 위해 2019년 1월 9일 ‘라그나로크M: 영원한 사랑’을 북미, 남미, 오세아니아의 43개 지역에 런칭하였으며 연내에는 일본 서비스를 계획 중에 있다.

또한 3D 액션 MORPG 모바일 게임인 ‘라그나로크 스피어 오브 오딘’과 웹 기반의 3D 게임 ‘라그나로크 웹 MMORPG’를 2019년 상반기 대만, 홍콩, 마카오에 서비스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HTML5 버전의 방치형 게임 ‘라그나로크 클릭 H5’를 2019년 3월경 국내에 런칭하고, 올해 3D ARPG 모바일게임 ‘라그나로크 모험가’를 출시해 실적 향상을 이어갈 계획이다.

이 밖에 ’라그나로크’ IP를 포함한 다양한 게임의 서비스를 확장해 나가기 위해 2019년 상반기에 인도네시아 최대 퍼블리셔 ‘리토(Lyto)’와 조인트벤처를 설립하였고 태국에는 자회사를 설립했다.

그라비티 2018년 4분기 잠정실적에 대해 보다 자세한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기사 목록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