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라비티 1분기 매출 663억 원, 직전분기 대비 1.8% 감소

게임뉴스 | 이현수 기자 | 댓글: 12개 |



그라비티(대표 박현철)는 2018년 1분기 매출액이 663억 1천만 원, 영업이익 48억 2천만 원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1분기 매출액은 663억 1천만 원을 기록하며 전년 동기 대비 184% 상승했으며, 영업이익 역시 32억 9천만 원에서 48억 2천만 원으로 46.1% 증가했다. 직전 분기 대비 매출은 1.8% 감소했으나 영업이익은 63.9% 상승한 29억 4천만 원을 기록했다.

이 같은 성과는 대만, 한국 등에서 '라그나로크M: 영원한 사랑'의 선전에 힘입은 것으로 분석된다. 지난 3월 14일 '라그나로크M: 영원한 사랑'의 한국 출시 이후 3월 매출이 큰 폭으로 상승했다. '라그나로크M: 영원한 사랑'은 최고 매출 기준, 한국 애플 앱스토어 1위, 구글 플레이 스토어 3위를 기록한 바 있다.

그라비티는 '라그나로크M: 영원한 사랑'을 연내에 글로벌 론칭할 계획이며, 모바일 액션 RPG '라그나로크: 스피어 오브 오딘' 및 카드형 RPG '라그나로크R' 을 동남아시아 지역에 선보일 계획이다. 이 밖에 라그나로크 IP를 기반으로 한 신작 모바일 게임 다수를 연내 공개한다.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기사 목록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