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강의 길드를 가린다! ‘라그나로크M’, GvG 결전 추가

게임뉴스 | 박광석 기자 |
자료제공- 그라비티




글로벌 게임기업 ㈜그라비티(대표 박현철)는 모바일 MMORPG ‘라그나로크M: 영원한 사랑’에서 최상위 길드를 가리는 GvG(Guild vs Guild)결전을 추가하고 다양한 업데이트를 진행했다고 26일 밝혔다.

새롭게 공개된 ‘GvG 결전’은 각 메인 성 1번 거점을 완벽히 방어한 길드가 참여 자격을 획득하며, 매주 일요일 오후 9시 30분부터 약 30분간 펼쳐진다.

특히 매 경기 순위에 따라 1위부터 4위를 차지한 길드에게 ‘신의 코인’, ‘명예의 증명,’ 기도 카드’ 등 단계 보상을 제공해 길드간의 경쟁심과 협동심을 고취시킬 전망이다.

또한 이번 업데이트에서는 길드 아지트 내 ‘신규 투구 공방 시설’을 개설하고 각 길드만이 제작 가능한 신기 의상 아이템이 추가되어 길드 간 유대감이 극대화 될 것으로 예상된다.

아울러 3차 전직을 완료한 모험가를 대상으로 다양한 직업 체험이 가능한 ‘잡 스위칭’ 기능이 오픈, 콘텐츠 오픈 조건에 따라 무료 혹은 게임 내 재화를 소비하여 검사, 도둑, 궁수, 법사, 복사, 상인 등 총 6가지 직업군 내 다양한 직업군을 즐길 수 있게 됐다.

‘라그나로크M: 영원한 사랑’ 업데이트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공식 카페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기사 목록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