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그나로크M, 일본 지역 '라그나로크 마스터즈'로 6월 5일 정식 서비스 개시

게임뉴스 | 인벤팀 기자 |
[ 자료제공 - 위드피알 ]




㈜그라비티는 겅호 온라인 엔터테인먼트(이하 ‘겅호’)가 서비스 예정인 스마트폰 온라인 RPG 『라그나로크 마스터즈』의 일본 지역 서비스가 2019년 6월 5일 낮12시부터 진행된다고 밝혔다.

『라그나로크 마스터즈』는 2002년 출시된 온라인게임 『라그나로크 온라인』의 모바일 버전 『라그나로크M:영원한 사랑』의 일본 지역 서비스 명칭이다.

『라그나로크M: 영원한 사랑』은 2019년 3월 말 기준, 전세계에서 2,400만 다운로드를 돌파할 정도로 큰 인기를 얻고 있는 스마트폰 온라인 RPG이다. 특히 태국, 필리핀, 인도네시아 등 동남아시아 지역에서 출시 직후 구글 플레이 및 애플 앱스토어 최고 매출 1위를 달성했고, 아직까지도 상위권을 유지하고 있다.

『라그나로크 마스터즈』는 일본 지역 서비스 개시에 맞춰서 ‘초심자 응원 아이템 획득’ 이벤트를 진행한다. 해당 기간 중 『라그나로크 마스터즈』에 로그인하여 NPC ‘테일링’에 말을 걸면, 제니나 고양이 코인 등 다양한 아이템을 획득할 수 있다. 또한 정식 출시에 앞서 5월 28일부터 6월 12일까지 진행되고 있는 ‘서비스 직전 트위터 캠페인’도 계속해서 실시 중이다. 자세한 내용은 『라그나로크 마스터즈』 공식 사이트나 트위터에서 확인할 수 있다.

그라비티 사업총괄 김진환 이사는 “전세계적으로 인기를 얻고 있는 『라그나로크M: 영원한 사랑』을 일본 지역 유저들에게도 선보일 수 있게 되어 기쁘다” 라고 전했다.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기사 목록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