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 상금 1,000억 원! 에픽게임즈, '포트나이트 월드컵' 진행계획 공개

게임뉴스 | 윤서호 기자 | 댓글: 9개 |

에픽게임즈(대표 팀 스위니)는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개최되고 있는 게임쇼 ‘E3 2018’에서 자사가 개발하고 서비스 중인 '포트나이트'의 2018-2019시즌 e스포츠 대회, ‘2019 포트나이트 월드컵’의 진행 계획을 12일(현지 시각) 공개했다.

작년 9월 배틀로얄 모드가 출시된 후 9개월 만에 사용자 수 1억 2천 5백만을 기록한 '포트나이트'는 지난 5월 1억 달러(한화 약 1,078억 원)의 상금을 공개하며 공식적으로 e스포츠 시작을 알렸다.

에픽게임즈는 누구나 참여해 우승할 수 있도록 전 세계 각국에서 열리는 커뮤니티 주관 이벤트, 온라인 이벤트, 대규모 대회를 후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약 1,000억 원의 상금은 전 세계에서 진행되는 다양한 대회에 나뉘어 사용된다.

2019년 하반기에 개최될 ‘2019 포트나이트 월드컵’은 올해 가을부터 예선전을 시작한다. 전 세계 플레이어 누구나, 세계 곳곳에서 개최되는 공식 예선을 통해 ‘2019 포트나이트 월드컵’에 도전할 수 있다.

‘2019 포트나이트 월드컵’은 솔로전과 듀오전을 중심으로 진행되며, 스쿼드전도 다양한 방식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대회 참가 자격은 게임 성적만을 기준으로 부여된다.

에픽게임즈 코리아 박성철 대표는 “전 세계 대세 게임으로 떠 오른 '포트나이트'의 인기에 상응하는 최고의 e스포츠 대회를 준비하고 있다"며 "모든 플레이어에게 동등한 참여의 기회를 제공하는 ‘2019 포트나이트 월드컵’를 통해, 한국 게이머의 실력이 '포트나이트'에서도 가장 뛰어나다는 것을 입증할 선수가 나오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대회 규칙, 선수 행동 수칙, 플랫폼 등 구체적인 내용과 2018년 가을 일정은 추후 공개될 예정이다.
공유하기
주소복사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기사 목록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