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WC2020] 최종 우승자 'MR.CHUNG', "세계 챔피언 타이틀 절대 못 잊을 것"

게임뉴스 | 박태균 기자 |
지난 21일(한국 시각 기준) 온라인으로 진행된 '서머너즈 워 월드 아레나 챔피언십(이하 SWC) 2020'에서 아시아퍼시픽컵을 통해 출전한 홍콩의 'MR.CHUNG'이 대망의 우승을 차지했다. 매년 꾸준히 'SWC' 무대에 도전해온 'MR.CHUNG'은 결승에서 대만 'GAIA'와의 풀세트 접전 끝에 승리하며 더욱 값진 우승을 거뒀다.




다음은 'SWC2020' 최종 우승자 'MR.CHUNG'의 인터뷰 전문이다.


Q. 올해 ‘SWC’ 월드 파이널에 처음 진출해 최종 우승을 거머쥐었다. 월드 챔피언이 된 소감이 어떤가?

정말 기쁘다. 월드 파이널 전에는 8강 첫 매치라도 꼭 이기길 바라는 마음으로 대회에 임했다. 챔피언이 된다는 것은 정말 상상하지 못했는데, 지금도 실감이 나지 않고 꿈만 같다.


Q. 홍콩 지역의 첫 번째 SWC 우승자라서 그만큼 의미가 남다를 것 같다.

그렇다. 홍콩은 미국이나 한국 등 다른 지역에 비해 '서머너즈 워' 유저 수가 상대적으로 많지 않은 편이다. 하지만 이번에 내가 우승을 함으로써 인구가 적은 지역에서도 충분히 '서머너즈 워' e스포츠 월드챔피언이 될 수 있다는 것을 증명한 것이 아닌가 싶다.


Q. 예선과 지역컵에서도 쉽지 않은 순간들이 있었고, 마지막 결승전에서는 'GAIA'를 상대로 5세트 풀매치를 연출하며 박진감 넘치는 경기를 펼쳤다. 결승전에서 우승할 것이라는 확신이 있었나? 그리고 언제 우승 가능성을 봤는지.

결승전에서 챔피언 타이틀을 두고 겨루긴 했지만, 저와 'GAIA'는 친구이기도 하다. 'GAIA'는 몬스터 룬작이 뛰어난 선수로 정평이 나 있기도 했고, 전략도 자주 바뀌는 편이었기 때문에 상대할 땐 사실 자신이 없었다. 하지만 결승 마지막 다섯 번째 세트에서 내가 'GAIA'의 물 늑대인간 몬스터를 쓰러뜨렸을 때, '이길 수 있겠다'는 확신이 들었습니다.


Q. 예선부터 월드 파이널까지 정말 많은 경기를 치러왔는데, 어떤 선수와의 경기가 가장 힘들고 기억에 많이 남는가.

아무래도 결승에서 풀세트 접전을 함께 펼친 'GAIA'다. 원래 서로 친분이 있는 사이라 대회에서 겨룬다고 생각하니 상상이 안 되기도 했고, 아시아퍼시픽컵에서 같은 대만ㆍ홍콩 지역 예선을 치렀지만 그때도 지역 컵에서도 한 번도 만난 적이 없었기 때문에 정보도 많지 않아서 이렇게 월드 파이널 마지막 매치에서 만나게 될 줄은 꿈에도 몰랐다. 마지막 경기는 정말 짜릿했다.


Q. 매치 중에는 굉장히 침착한 편인데, 상대방의 플레이에 밀리거나 경기 운영에 어려움을 겪는 상황에서 어떤 식으로 마인드 컨트롤을 하는 편인가.

지나간 경기에 미련을 두지 않는 편이다. 이전 경기가 어떠했든 신경 쓰지 않고 앞으로 어떻게 해야 더 잘 할 수 있을지에 대해 중점을 두고 생각한다.


Q. 월드 아레나를 플레이할 때 보통 어떻게 전략을 짜는가? 그리고 이번 'SWC'를 치를 때에도 동일한 전략을 유지했는지, 혹은 변화가 있었는지 궁금하다.

보통 ‘서머너즈 워’에서 월드 아레나에서 랭킹전을 많이 플레이하는 편이다. 그리고 보통 내가 생각하는 가장 안정적인 전략으로 경기를 진행하는 것 같다. 이번 ‘SWC2020’에서도 마찬가지로 같은 방법을 유지했고, 무엇보다 우승을 위해 제가 생각하는 가장 강력한 몬스터를 선택하고 상대했다.


Q. 올해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COVID-19)으로 SWC가 전면 온라인이라는 새로운 형태로 진행됐는데, 전년도 참가자로서 느끼는 차이점도 많을 것 같다.

우선 올해 진행된 온라인 대회의 장점은 선수로서 부담감이 적다는 점이다. 집에서 경기하는 건 훨씬 편했다. 아무래도 오프라인 경기장에는 관객들이 많이 지켜보고 있으니 부담감이 있는데, 온라인으로 진행해 긴장감이나 스트레스도 많이 줄일 수 있었다.

하지만 현장의 뜨거운 응원 열기를 느껴볼 수 없는 건 정말 아쉽다. 그래서 내년엔 오프라인으로 대회가 진행되길 기대한다. 대회 참가 겸 다른 나라도 가볼 수 있고, 무엇보다 재미있으니까.


Q. 'SWC2020'은 당신에게 어떤 의미인가?

'SWC2020' 뿐만 아니라 '서머너즈 워'는 내게 매우 큰 의미이고 중요한 존재다. 내가 게임을 하다가 세계 챔피언이 될 수 있다니 정말 생각지도 못했다. 내겐 정말 자랑스러운 일이고, 나중에 나이가 들어도 절대 잊지 못할 것이다.


Q. 본인이 생각하는 '서머너즈 워' 만의 매력은?

'서머너즈 워'가 출시된 지 만 6년이 넘었는데, 정말 매력이 많은 게임 같아요. 먼저 룬을 얻기 위한 꾸준한 플레이, 몬스터를 뽑는 과정에서 느낄 수 있는 기대감과 성취감, 그리고 PVP(유저 간 대전)에서 의외의 확률이 전투에 짜릿함을 주고 정기적으로 새로운 몬스터나 스킬 밸런스를 통해서 실시간 아레나 전략을 계속 업데이트하는 것. 이 모든 것들이 끝없는 재미와 신선함을 주는 것 같다.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기사 목록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