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픈이슈갤러리
전체보기 

[이슈] 일본, 확진자 숨겼다 들통..일왕마저 감염 확산 우려

아이콘 아사다시노 | 댓글: 11 개 | 조회: 2998 |

일본, 확진자 숨겼다 들통..일왕마저 감염 확산 우려


도쿄올림픽을 앞두고 일본의 코로나 방역에 우려가 나오는 가운데, 일본 당국이 그동안 입국한 관계자들 가운데 확진자가 더 있던 걸 쉬쉬해온 게 드러났습니다. 며칠 전 우간다 대표팀에서 나온 확진자는 델타 변이에 감염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도쿄 유성재 특파원입니다.

<기자>

지난 19일 일본 도착 직후 나리타 공항 검역에서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고 격리된 우간다 선수단의 50대 남성 코치가 전파력이 강한 델타 변이에 감염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음성 판정을 받아 합숙지인 오사카 호텔로 이동해 격리 중이던 나머지 8명 가운데 1명도 추가로 감염이 확인되면서 마중 나갔던 지자체 직원과 버스 운전사 등 일본인 7명이 밀접 접촉자로 분류됐습니다.

이뿐만이 아닙니다.

1월부터 지난 13일까지 입국한 올림픽 관계자가 2천900명이 넘는데 일본 정부는 이 가운데 4명의 감염을 확인하고도 그동안 숨겨왔던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Lv77 아사다시노

메뉴 인장보기 EXP 8%

댓글

새로고침
새로고침
오픈이슈갤러리
전체보기 
  • 검색된 글이 없습니다. 검색된 글이 없습니다.